http://www.zoglo.net/blog/zxkhz 블로그홈 | 로그인
푸른섬
<< 11월 2018 >>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 

방문자

홈 > 장학규 시

전체 [ 2 ]

2    시골길 댓글:  조회:357  추천:1  2014-09-28
  시 시골길 장학규   선택된 주정뱅이 구부정하게 누워있다 재 넘어 소음에도 귀는 막고 차례진 아픔을 동그랗게 삼키며 굴러가는 지구도 주머니에 다져넣는다 나그네의 지친 발목에 창자를 찢어 매질하며 파아란 지평선과 취미로 흘레한다 륵골이 드러난 활등에 하늘을 손바닥만하게 반사하고 애오라지 정열을 뒤뚱거리는 환영에 소모한다 올것은 오더라도 갈데까지 가면서 동전이야 있든말든 신음을 곤두세우며 영원을 안주한다는거 나름대로 천상지하에 둘도 없는 삶이란다
1    전설 댓글:  조회:379  추천:0  2014-09-28
시 전설 장학규 나는 전설을 물었다 락엽이  너펄대더라도 죽순앞에서 죽는 시늉을 해본다 어느 때는 암석에 우는 상을 지으며 나는 조용히 북두성을 가르킨다 저기 록이 울려퍼져도 난 차가운 드라마에   안주하면서 살고프다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인물 | 단체 | 블로그 | 쉼터 | 레터 | 포토 | 조글로뉴스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 | 뉴스스탠드 | 광고문의
[조글로]조선족네트워크교류협회(潮歌网) • 연변두만강국제정보항(延边图们江地区国际信息港) •아리랑주간(阿里郎周刊)
地址:吉林省延吉市光明街89号A座9001室 电子邮件: postmaster@zoglo.net 电话号码: 0433) 251-7898 251-8178
吉林省互联网出版备案登记证 [吉新出网备字61号] | 增值电信业务经营许可证 [吉B-2-4-20080054] [吉ICP备05008370号]
Copyright C 2005-2016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