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균선
http://www.zoglo.net/blog/cuijunshan 블로그홈 | 로그인

※ 댓글

<< 10월 2018 >>
 123456
78910111213
14151617181920
21222324252627
28293031   

방문자

조글로카테고리 : 블로그문서카테고리 -> 블로그 -> 생각

나의카테고리 : 칼럼/단상/수필/기행

(잡감) 이래서 아모것도 안된다 아잉겨?
2018년 02월 14일 14시 16분  조회:572  추천:0  작성자: 최균선
                                      이래서 아모것도 안된다 아잉겨?
                                     
                                                       엮음
 
    대결의 극치에 이르러 전운이 무겁게 드리웠던 조선반도에 남북이 평창올림픽을 계기로 화해의 상서로운 기운이 열리게 되였건만 한국 보수언론들은 마치 올림픽 망하라고 굿판은 벌이고있다. 아무리 현정부와 조선이 싫어도 이건 아니다. 한피줄을 이어받은 단군의 후손들이 맞나 싶다. 조중동을 비롯해서 잡다한 보수매체들이 사실 불확인 가짜뉴스,“묻지마”기사를 련일 람발하며 평화올림픽에 재를 뿌리고있다.
    특히 감격적인 단일팀출전과 조선관련 보도는 목불인견이요 언어도단이다. 심지어 녀자화장실까지 쫓아들어가 사진을 찍는 변태적 테러행위는 기레기라는 오명조차 부끄럽게 한다. 조선에 대한 한국언론의 보도는 마치 심통이 비틀어진 못된 시누이같이 행악질이다. 이래도 탈, 저래도 탈, 잘해도 트집, 못해도 불만이다. 조선에서 콩으로 메주를 쑨다고 해도 믿지 않는다. 그냥 미운거다. 엄연한 현실을 사팔뜨기 눈 을 해가지고 보는 악습은 언론인이기전에 그 인간성, 도덕성의 밑바닫을 스스로 드러 내여 지구촌 사람들을 웃기고 있건만 그것도 모르니 인물짝들이 아닌가?
    두부에서 뼈를 찾아내려고 눈에 쌍심지를 켜고 쉬파리처럼 코앞까지 들이닥쳐 야단법석을 피우는 판에 북측인사들이 말을 아끼지 않을수 있으며 아무리 다정다감한  예술인이던들 표정이 굳어지지 않을수 있으랴, 그러나 그것도 말쌔질거리이다. 무슨 말을 해도 악의적으로 인용하는 보수언론의 악마적 심보를 세계인들이 알아줄거다. 
    례컨대 소위 북한전문가라는자는 북녘가수가 부른 <비둘기야 높이 날아라>는 곡이 주한미군 철수를 의미한다는 정신착란적인 엉터리 분석을 아무 수치심도 없이 늘여놓았다. 뇌세포에 물이 들어가도 그저 물이 들어간게 아니다. 그리고가 누구를 흠모하는 곡이라는 황당한 해석으로 생억지를 부리니 넘,넘 기특하다.  
    북한(조선)에 대한 보수언론의 무책임한 보도행태는 어제 오늘이 일이 아니지만 평창올림픽을 계기로 더 광란적이다. 그들에게 저널리즘(보도활동)은 없다. 오직 저렬한 대결소동만이 있을뿐이다. 아무리 적대관계라도 온 세계가 주시하는 보도들이 이처럼 무치하고, 유치하고 비렬하니 어떤 풍자적인 수식어를 붙여서 질타해도 할 말이 없을게다. 무작정 걸고들며 남을 탓할줄밖에 모르는것은 그 됨됨이를 여실히 말해줄 뿐이다. 리얼틱한 “멘탈붕괴”, 기질적인 악습이다.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니라는것,
    이런 비리한 언론은 무책임만이 아니라, 분단의 장벽을 더 높게, 더 두텁게 하는 비생산적인 추태이다. 겨레들 마음속에 분렬, 대립정서를 심으려는 음모술수는 반민족적 범죄행위다. 동족에 대한 혐오와 증오심을 세계인들은 애국심이라고 볼것인가? 남북선수단이 나란히 입장하는 장면이 그래 가장 아름다운 력사적 화면이 아니란 말인가? 이번 올림픽의 주재자 바흐 IOC 위원장도 "남북 공동입장에 소름끼치게 감동 (2018.02.10연합)"적이였다고 말했다. 바흐도 “빨개여서” 이렇게 말했는가? 충심으로부터 충고하거니와 누워서 침뱉기는 저능아들만 하는 멍청한 유희이다.
    깊이 생각해 볼것도 없이 그네들이 경이로운 악의적 기사를 쏟아놓는것은 다 기득권의 리해득실로부터 인기된 위기감때문이다. 자신심을 잃고있는 반상적 맹동일뿐이다. 분단체제에 기생하면서 잡초같은 생명력을 유지해 온 보수언론들은 국가적, 민족적대의는 아랑곳없이 오직 자신들의 기득권을 지키기 위해 조선을 말밥으로 민족의 대잔치에 저주의 굿판을 벌이고 있는것이다.
    눈이 사팔뜨기라도, 입은 비뚤어도 주라는 바로 불어야 언론인의 명색이 서지 않겠는가? 사물을 있는 그대로 보는 눈이 정상적인 시각이고 있는 그대로 표술하는것이 언론인의 언행이다. 쉽게 알아듣게 말한다면 즉 있는 그대로 보고 듣고 반영해야 한다. 더도 말고 덜도 말고 있는 그대로 조선을 보면 진짜 (북한)을 얼마든지 볼수 있고 삐뚤어진 인식도 근본적으로 달라지게 될것이다.
    그리고 옳바른 기준을 세워야 한다. 즉 한반도(조선반도) 평화, 남북의 화해, 협력, 통일을 기준으로 조선을 대해야 한다. 보수언론들은 북한의 모든 행위에 '정치적 목적'이 있다고 하는데 정치적목적이 없는 국가행위란 이 지구촌에 없다. 아무런 목적도, 지향도 없이 국가을 운영하는 정부가 있다면 무능하거나 무뇌아인것이다. 그리고 그런 나라는 존재할 수도 없다.
   무얼 좀 알고 기사를 갈겨도 갈기자. 미쏘랭전 때 올림픽은 공공연한 체제경쟁의 장이었고 지금도 미국은 체제경쟁에 승리하기 위해 치렬한 금메달 경쟁을 벌이고있다. 한국이 금메달에 열광하는것도 '국위선양'때문이고 올림픽을 개최하는 리유도 '국위선양' 때문이다. 이는 상식이 아닌가? 아무리 비상식이 상식으로 횡행하는 이 시대라도 인간인 언론인으로서 량지만은 남겨야 한다. 량심이 없는 인간은 인간도 아니다. 정이 있는 금수만도 못하다는 말이다.
    대방에서 어떤 동기로, 무슨 목적을 앞세우고 나왔든간에 우선 대화와 대립 타파, 민족화합의 기치를 들고 왔으니 조선의 정치적 목적이 한반도 평화와 남북화해, 협력, 통일에 부합되는가 아닌가만 판단할줄 안다면 그리 막나가지는 못할게다. 부합되면 환영하고 아니면 반대, 거부하면 된다. 미리부터 색안경을 끼고 관심법의 도술을 부릴 필요없다. 그래서 소기의 목적을 이룰수 있다고 생각했다면 오산도 그런 오산이 없고 오판도 그렇게 천박한 오판도 없다.
    조선(북한0의 참가로 평창올림픽은 평화올림픽의 '정치적 목적'을 이미 달성했고 력대급 올림픽으로 전세계의 주목을 받고있다는 불보듯한 상황을 과연 청맹과니여서 보지 못한단 말인가? 보이지 않는다는것과 보지 않는다는것은 시력문제가 아니다.
    남북 공동입장과 공동성화 봉송은 우리 민족뿐만 아니라 60억 인류의 눈시울을 붉어지게 했다. 펜스, 아베와 조중동은 드러운 배알이 뒤틀려 무례한 태도로 일관했지만 그런다해서 이미 성황리에 벌어지고 있는 잔치가 파탄났고 찬치상이 뒤집어라도 졌는가? 언제나 리성보다 감정을 앞세우는 자는 그저 충동에서가 아니라 비리성적으로 놀아댄다.
    평창올림픽이 남북화홰의 분위기속에서 개막식을 올리게 된것은 남북 당국의 이 심전심의, 한결같은 노력, 그리고 온 겨레의 정성이 함께 빚어낸 소중한 결실이다. 배달겨레의 일원이라면, 적어도 진정 나라를 사랑하는 한국인, 언론인이라면 남과 북이 힘을 합쳐 평창올림픽을 력사상 가장 성공적인 올림픽으로 만들어야 할 과제를 민족인 모두가 일심협력하여 완수해야 한다는것을 자각해야 하는데 소위 언론사회의 선도자적 위치에 있는 자들이 오히려 파토를 치려고 설치니 얼마나 슬픈 일인가?
    랭철한 리성을 찾을수 없다면 가슴아래에서 멀지 않은 옆구리에 있는 렴치를 만져보라. 그런다음 가슴안에 량심을 불러보라,
    언론인들이 그렇게 훌륭하게 행동하고 아름다운 말들을 쏟아내니 맹목성이 다분한 누리꾼들마저 때를 만난듯 얼씨구 절씨구 하면서 망언, 악담들을 마구다지로 쏟아내게 되는것이 아닌가? 바자굽 너머로 남의 잔치를 기웃거리는 처지라도 이런 바람직 하지 않은 악상황에 개탄이 아니 날가 아래에 인용하는 굉장한 댓글들을 일람하쟈. 우리는 댓글들에서 반도 남부의 민심의, 아니 인성의 밑바닥을 들여다 볼수 있을것이다. 바닥을 찍는 댓글 3151개 (이 글을 엮는 현재)에서 발췌함)               
………………………………………………………………………………………………………
◎ 귓싸대기 한대씩 첬으면좋겠다 이년이랑 문재앙이랑
◎ 쟤는 코트가 지난번이랑 똑같네 ㅋㅋ좀 성의라도 보이지....
◎ 거지들 동냥 많이도 왔네
◎ 저들 지나간자리 세스코가 나서서 기생충조사 철저히 해야하는거아닌가요?
◎ 아이고 똑같은옷 또 입었네 평창롱패딩 하나 줘라
◎ 졸라게 못생김 ㅋㅋㅋ 오크인줄 옷이나 갈아입고오지...드럽게
◎ 기생충 덩어리들.. 평창가지마라 기생충 다 옮는다
◎ 빤스는 갈아입고 왔냐..현송월 옷좀 갈아입고 오던지... 북괴거지들 인정하네
◎ 구걸하러온 거지들 그이상 그이하도 아니다 시퍌냔이 어디 한국와서 도도한척하냐
◎ 백성의 고혈로 명품백을 들고다니게 미친거 아니야?
◎ 서울오면 놀라서 집단으로 귀순할듯
◎ 사각년 ○○이애첩여기가막히고코가막혀 주사파놀음에기분 겁나게허벌 나게 나뿌 구마잉 긍게도요타다이쥬제갈윤개돼증슨상 만세이
◎ 돈주고 중국쓰레기공연보는수준
◎ 기생충 몰고 다니는 것들 좀 치워라. ㄹㅇ극혐
◎ 옷입은게 왜이리 촌스럽냐?시골사람이 잘차려입는다고 꾸미고 서울상경한 모습과
◎ 흡사하다..옷이 촌스럽다. 요즘 누가 목에 저런걸하냐
◎ 응 돌아가 왜 또 온거야? 또 소고기 먹고 싶냐
◎ 북한 예술단 실세라는 기집년이 옷도 단벌이네 ㅋ 존나 거지년
◎ 북괴년들 1명당 50만원 받고 여관바리로 팔면 개꿀 씝인정??
◎ 초코파이 봉지안에 머 넣어서 주지마라
◎ 4각턱 아줌마 저번에 왔을때랑 패션이 같네. 다른 좋은옷은 없어?
◎ 개 가튼 사각턱 넌아 니가 무슨 영웅이라도 된것같니 처올라가라
◎ 저번에 입었던 그대로네? 드라이도 안하고 입었을듯ㅋㅋ
◎ 끄지라 이 가시나들아! 이런. 쌍. 뇬. 이. 뭘 쳐다봐. 눈 까러
◎ 북방계 미인같은 소리하네 ㅋㅋㅋㅋㅋㅋㅋㅋ 누가봐도 똥송한 사각턱에 광대 튀 어나온 70년대 촌티나는 면상이구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네모반듯하게 넙데데한 현송월인지는 단벌숙녀라냐. 북괴놈들 구제역살균부터
◎ 빨갱이 년들이 남한 사내들 후리러 온거냐? 헛튼 수작 부리지 마세요 북괴여러분들
◎ 빨갱이넌들과 키스하면 회충들이 입속으로 나온다 시 발 구역질 난다
◎ 북에서 처먹을게 없으니 악기하나들고 처먹으러 온 거지 ㅅ ㅐ키들 그걸 좋다고
◎ 환영인파는 없고, 인공기 불사르러 나온사람들은 바글바글함ㅋ 이미 망했어ㅋ
◎ 이나라는 얼굴만 예쁘면 환장하는 나라니까... 이 얼굴 볼때마다 짜증난다.
◎ 지들이 아래면서 우리를 아랫것으로보는 눈치네
◎ 거지같은게 샤넬쳐매고 있음 있어보일줄아냐?그짓 할 돈으로 인민들 배나 좀 채워 줘라.저 빽사고 옷 사는돈도 대한민국이 지원해줘서 산거겠지. ㅅㅂ거지시키들
◎ 멀쳐다봐 ㅆ바 죽통 갈겨뿔라    단벌여자 여우목도리는 또햇내..
◎ 현송월이 남한에서 태어났으면 젖소부인이나 자라부인 시리즈 주연감인데 아깝다
◎ 자원 봉사자들은 물똥을 찍찍 싸가면서 몇시간씩 길바닥에서 버스기다리고 인민군
◎ 이것이민주주의사회인가리허설도취재를못하나이것은완전개나라네기가차다기가
◎ ㅋㅋ 단벌옷 들통났네 !!!
◎ 거지들왔냐 그래도최소한기름과 니들먹을식자지는 가지고 와
◎ 거지 같이 당당한 저눈빛그만 봤음 좋겠다
◎ 진심 저딴 사각형 주걱턱에 광대 튀어나온 면상바가지가 예쁘다고 느끼는 새끼 들은 뇌 검사 추천함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북거지들 한우 먹으러 또 왔네
◎ 빨갱이 쉐끼들 싹다 잡아다가 총살 시키라
◎ 빨간맛을보면 답이없음 그냥지려버림
◎ 북괴들 무진장 델꼬내려왔구만 ㅉㅉ문재앙이 참으로 문재다진짜 탄핵각...
◎ 와 돌던지고 싶게 생긴 면상이네~!
◎ 구걸하러 온 거지들이 오히려 당당하네 ㅎㅎ
◎ 사각턱이나 깎아서 언능 니들 공산당빨갱이 소굴로 돌아가거라
◎ 얼굴에 싸주고 싶다
◎ 똥이나 처먹어 이새끼들아
◎ 관심없다 기사 내지마라. 저런 애들 볼려고 올림픽 유치한거 아니지 안나...
◎ 한우 쳐먹으러 옴 거지 새끼들 옷도 한 벌 밖에 없는 거지들
◎ 저런 얼큰이 돼지 사각턱이 북한에선 미인 ㅋㅋㅋㅋㅋㅋㅋㅋ
◎ 사각턱 아줌 zOt 같이 생겼네~
◎ 개털일수도 있을거같다. 그냥 내가 옷사주고싶다.
◎ 얻어쳐무로 왔나짜장면 한그릇묵꼬 가라
◎ 거지나라 현송월만 어떠케 명품백을 들수있을까 ? 나머지들은 다 노예들이니까 !
◎ 기생충 바글바글바글바글 대낮부터 기분 잡치게 면상치워라
◎ 진짜싫다북한에 '북'자도 싫다
◎ 저들도 아는거지 대한민국 언론이 거지 같다는걸...^^ 허위 가짜 기사를 밥 먹듯이 하는 ㅋ 여기는 문재앙 뽑은 훅두리미 없제
◎ 북한 단장은 100만원이 넘는 호텔에서 묵고 우리 자원봉사자들은 쓰레기더미속에 구르게 하고...암튼 단단히 미쳤구나
◎ 사각턱 돼지년 가방 팔아서 옷이나 좀 갈아입어라
◎ 발전된 한국의 실상 많이 보고 북한에 가서 알려라
◎ 돈 많이 벌어가. 국민을 개돼지로 보는 문호구가 있잖아. 통치자금 떨어졌 다더니 니가 돈 버느라 고생이 많구나. 에구구~
◎ 다른나라선수들은왔나중계해주는데아예없네왕따야 북한방송보는것같아짜증난다
◎ 살다살다 빨갱이가 공식적으로 설치는걸 다보네.문재인 진짜싫다
◎ 난방비 무서워서 보일러끄고산다, 저것들 돈줄거있음 난방비나 해결해야
◎ 저런거 공연 돈 주고 볼 돈 있으면 어려운 우리 청년이나 더 지원하자
◎ 꺼죠ㅜㅜ싫다..누가인사하냐?반기도안하는데?나라망신...ㅜㅜ
◎ 이왕 왔으니 눈 부신 대한민국 를 똑바로보고 가시요
◎ 현송월 체구로 봐선 채소 65키로 이상 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송월타올 왕비대접 밥한끼에 15만원 하루 숙박비 수십만원 다우리국민이낸 세금으로
◎ 울동네 노래궁 창뇬들보다도 못해보임
◎ 쟤네들 밤에 딴짓못하게 잘감시해주세요 밤에 간첩짓 할라...
◎ 송월아..사각턱주가리 좀 갈고 와라..면상이 우랄산맥에서 시간여행 온 바야바 같어
◎ 사각턱 빨갱이 아줌마 옷이 얼마 일까?
◎ 저 사각턱 아줌마 안 보면 안되냐? 아베같이 토쏠림. 제발....
◎ 돼지쉨히 똥걸레 턱주가리, 한 주먹 갈기고 싶다! 이 기생충 턱주가리 그만 띄워라,
◎ 구충제 먹여라!
◎ 반기는 사람도 없는데 부득부득 내려오는 것 보니 배고팠구나 불쌍하다 아!.
◎ 난 저 사람들 한국 오는 거 찬성한다 ㅋㅋ 배웠다고 배운 사람들이 한국 와서 충격 ◎ 먹고, 돌아가서 체제 무너뜨리는 1등 공신들 되길 바란다.
◎ 북한에 독감유해에서 사망사고 소식있었는데방역도안하고 사람만받냐 걱정된다
◎ 머리속에 북한 밖에 없는 진정한 북한러버!그럴거면 월북해라.
◎ 거지들이 구걸하러왔네 벌레들 몰려왔네
◎ 9년동안 굶주려 고사직전인 공산괴뢰집단에 한줄기빛이되는 재앙적 댓똥놈ㆍ주린 배 채우려고 환장하고 넘어왔네ㆍ
◎ 옷좀 갈아 입어라 송월아...냄새난다! 회충 방역하라
◎ 미국보다 더 대우해주내 문재인 이 대빨갱이 쉐끼 어떻게든 북한에 퍼주고싶어서
◎ 쥐롤이 났음 여자아이스하키 유니폼은 북한국기 바탕으로 만들어진건 아냐?
◎ 현송월 이는 단벌 코트 밖에 없는것 같은데 대통령이 코트한벌 하사하 심이~~~
◎ 남한 냄비들 정신똑바로차리자진짜 너무 이쁘다
◎ 존나 똥송하게 생김ㄷㄷ 그래서 똥송월인가? 닉값ㅆㅅㅌㅊ
◎ 뉴스에는 북한 얘기 밖에 안나오네...무슨 세계적 무용단이 오냐....평창은 노로
◎ 얘는 옷도 없냐?저번에 입었던거 그대로네 저옷 목도리좀 그만 입어라
◎ 북한놈들이 뭔데 버스에 경찰경호까지 해가며 쌀주고 기름주고 공연장줘가며
◎ 뭐하는짓꺼리냐 하....같은년 ㅡㅡ죽이고싶네 빨갱이들
◎ 얼굴 개큰거 봐라 .못생겼다 ㅋㅋㅋㅋㅋㅋㅋ눈깔 뽑아버리고싶다
◎ 현송월 옷 한벌 밖에 없냐? 며칠 전 그 패션 그대로네 좀 빨아 입자 ㅉㅉ
◎ 아 제발좀 끄지세요 현송월인지 나발인지 사각턱주가리 오바이트 쏠릴라함
………………………………………………………………………………………………………
 “추운 날씨에도 달려나와 북녘동포들을 격정속에 맞이하는 남조선 각계층의 모습과는 너무나 대조되게 여러나라 취재진들이 붐비는 속에서 수치도 창피도 모르고 대결광란에 정신없이 돌아친 이 자들의 지랄발광은 세계적인 경악을 자아냈다.” “민족의 경사를 축하하기 위해 찾아간 사절들에게 꽃다발을 안겨주지는 못할망정 웃는 낯에 침을 뱉는격의 불망종짓을 하였으니 이야말로 사람이기를 그만둔 인간 쓰레기들, 짐승만도 못한 무지무도한 깡패무리가 아닐수 없다.(로동신문)”

  어물전 망신은 꼴뚜기가 시킨다더니 꼴뚜기들이 소수인겨? 동족들가운데 이렇게도 타락한 인성들이 있다는 사실에 또 한번 경악하면시리 “이래서 아모것도 안된다 아잉겨!”하고 쓴소리 드리곺다. 결코 나혼자 지성인인체 하는게 아니(이)다. (엮음이)
                          
 
 

[필수입력]  닉네임

[필수입력]  인증코드  왼쪽 박스안에 표시된 수자를 정확히 입력하세요.

Total : 812
번호 제목 날자 추천 조회
772 (칼럼) 민족화해의 봄은 오는가? 2018-03-10 1 361
771 “3.1절” 99주년 기념일 소고 2018-03-06 0 315
770 (칼럼) 기똥찬 “색문화” 2018-03-02 0 702
769 황혼소곡 2 2018-02-28 0 363
768 (칼럼) 띄여쓰기와 읽기, 말하기에서의 호흡관계 2018-02-20 0 377
767 (잡감) 이래서 아모것도 안된다 아잉겨? 2018-02-14 0 572
766 (칼럼) 용인자우 (庸人自擾)라 2018-02-10 0 393
765 헐, 바닥이 드러나네 2018-02-07 0 396
764 (칼럼) 헉! 호사다마로군!!! 2018-01-27 2 739
763 (잡문) 이불안에 활개짓 2018-01-23 0 568
762 (사회칼럼) 병적인 콤플렉스 2018-01-05 1 537
761 (칼럼) 정유년 묵시록 2018-01-01 0 468
760 진언수상록 (75) 천당이 어드메냐? 2017-12-23 0 452
759 (진언수상록 73) 비극영웅을 기리다 2017-12-23 0 425
758 (교육칼럼) 숙제산 저 너머 2017-12-16 0 454
757 성찰과 치유로써의 수필 2017-12-15 0 320
756 행복한 싸움 2017-12-12 0 464
755 도적이 매를 들고있나니 볼지어라 2017-12-07 0 434
754 진언수상록 (72)세계비극은 누가 연출하고 있는가? 2017-11-21 0 607
753 (잡문) 위대할손! 분석님네들 2017-11-08 0 475
‹처음  이전 1 2 3 4 5 6 7 8 다음  맨뒤›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인물 | 단체 | 블로그 | 쉼터 | 레터 | 포토 | 조글로뉴스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 | 뉴스스탠드 | 광고문의
[조글로]조선족네트워크교류협회(潮歌网) • 연변두만강국제정보항(延边图们江地区国际信息港) •아리랑주간(阿里郎周刊)
地址:吉林省延吉市光明街89号A座9001室 电子邮件: postmaster@zoglo.net 电话号码: 0433) 251-7898 251-8178
吉林省互联网出版备案登记证 [吉新出网备字61号] | 增值电信业务经营许可证 [吉B-2-4-20080054] [吉ICP备05008370号]
Copyright C 2005-2016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