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순화
http://www.zoglo.net/blog/jiangshunhua 블로그홈 | 로그인
<< 11월 2022 >>
  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2930   

방문자

조글로카테고리 : 블로그문서카테고리 -> 포럼 -> 일반칼럼

나의카테고리 : 칼럼/단상/수필

청춘부활의 샘물터
2022년 02월 14일 15시 52분  조회:899  추천:5  작성자: 강순화
                 
                   <
청춘부활>의 샘물터
                           -- 66년급 고중동창 모임에서
 

      세월이 류수같다 하더니만 그것도 아니네요, 세월은 진짜 화살 같구려 ... ... 우리 모두 어느새 인생길의 고래희 고개 올랐다지 않소? 남자애들은 메낀바지 흰적삼, 녀자애들은 까만치마 흰저고리 교복받쳐입고 붉은 넥타이 앞가슴에 휘날리며 학교가던 동년시절이 엊그제 같고, 까만 쯤에리 정복에 단발머리 중학생으로 신나던 그 황금시절이 어제 같은데 누가 생각이나 했나요, 이렇게 백발이 되어가며 또다시 만나고들 있음을 ... ...

     그런데 이상하지 않는가 제군들, <동창회>란 정녕 마력의 감로수가 아닌가? 이렇게 다시 만나서 마시고 부으며 노래하고 춤추면서 서로서로를 쳐다만 보아도 그 천진하던 동년시절이 눈앞에서 설레이고 그 랑만적이던 청춘이 다시 돌아와 우리 모두를 황홀케 하고 너와 나를 즐겁게 하거늘, <청춘을 돌려달라!>고 허공속에 목놓아 외칠 일이 있는가?! 이렇게 모이고 만나고 나누면 그 <청춘>시절이 저절로 다시 찾아 오는걸.

     하여 동창회는 사랑의 감로수,  동창회는 청춘부활의 샘물터라 하겠지!  이 나이에 그 누구를 사랑한다고 하면 <이상한 놈>이라고 욕할가? 그런데 어쩌지? 철없던 그때 그 시절엔 감히 주지도 받지도 못했던 그 <순정>을 이제라도 몰래 받아보고 이제라도 몰래 주고싶은 마음인 것을 ... ... 주책이라 웃지들 마시라! 인간이란 워낙 영원한 <감정동물>이 아닌가?

      앞만보고 달려 온 그 세월, 희비극이 곂치며 만감이 교차 하네구려.  그래도 우리 조상, 우리 부모들에 비하면 전쟁없이 재난없이 굶지않고 떨지않고 살아 온 우리 세대가 그래 <행운아>가 아닌가?  이나라의 운명과 더불어 열심히도 살아 왔으메 하냥 감사하기만 하네. 동창이 있어 좋고  친구가 있어 좋은 세상, 함께라서 늘 행복할 뿐이구만. 이시각 오직 하나의 바램이라면 우리 제군들 모두 이제 남은 여생에 오직 건강과 안녕, 평화와 행복만이  남아 있기를... ...

     기쁨찾아 웃음찾아 뻐스타고 기차타고 비행기 날려 달려 온 학창의 친구들,  보고 봐도 또 보고 싶은 나의 동년의 책상친구, 내 청춘의 련인들이여!  중년이면 어떻고 로년이면 어떻소? 이리 둘러 보니 모두가 젊은이요, 모두가 청춘들이구만. 저녘녁의 불타는 석양은 아침에 솟아오르는 태양 못지않게 황홀 하거늘, 남은 인생 길지 않다고 한탄하지만 말고 우리 모두 힘내여 더 멀리멀리 걸어가 보세,  력사에 남을 그 동란시대의 <홍위병>답게,  아니 그보다 더 자랑찬 중화대지의 <66년급 로고삼>의  영원한 청춘답게 말일세!
                
                                                               2019년 황금가을 동창회에서의 발언고
                                                                                     강 순 화
 

[필수입력]  닉네임

[필수입력]  인증코드  왼쪽 박스안에 표시된 수자를 정확히 입력하세요.

Total : 53
번호 제목 날자 추천 조회
53 서울 오빠네 이야기 2022-06-02 0 732
52 한 남한녀성의 삶을 들어본다 2022-05-01 0 810
51 운(運)에 관하여 2022-04-15 3 810
50 로씨아 극동도시 울라지보스또크 2022-03-27 3 1460
49 스트레스에 관하여 2022-03-14 3 617
48 三,八 国 际 妇 女 节 2022-03-02 6 638
47 류달영선생님의 인생노트 2022-03-01 2 1181
46 볼수록 좋은 글 2022-02-23 4 605
45 지혜롭게 살아가는 법 2022-02-23 2 521
44 개똥쑥과 노벨상 2022-02-15 3 634
43 김문희선생님 생일축사 2022-02-14 4 541
42 청춘부활의 샘물터 2022-02-14 5 899
41 그때, 그 시절의 잊지못할 추억 2018-09-20 16 2948
40 로 년 례 찬 2017-04-05 10 2855
39 100년 시인 윤동주를 그리며 2017-02-25 20 3142
38 홍콩、심천 려행기 2016-09-06 5 4720
37 모아산의 생태환경을 보호할데 관하여 2015-10-22 24 4053
36 녀성의 심미적 교양에 관하여 2014-04-15 12 4720
35 세상에서 보기드믄 웨딩드레스 2014-01-13 47 5719
34 조선민족녀성들의 전통미담-- 10 2013-12-21 16 3315
‹처음  이전 1 2 3 다음  맨뒤›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쉼터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문의
[조글로]조선족네트워크교류협회(潮歌网) • 延边潮歌网国际信息港有限公司
地址:吉林省延吉市光明街89号A座9001室 电子邮件: postmaster@zoglo.net 电话号码: 0433) 251-7898 251-8178
吉林省互联网出版备案登记证 [吉新出网备字61号] | 增值电信业务经营许可证 [吉B-2-4-20080054] [吉ICP备05008370号]
Copyright C 2005-2016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