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구려
http://www.zoglo.net/blog/kokuryeo 블로그홈 | 로그인

카테고리

<< 1월 2018 >>
 123456
78910111213
14151617181920
21222324252627
28293031   

방문자

조글로카테고리 : 블로그 -> 이야기/뉴스 -> 내가뽑은 뉴스

나의카테고리 : 고구려

서체 240가지 개발한 조선족 '한글마니아' * 이 분을 인물코너에 꼭 추천해주세요*
2017년 10월 26일 16시 35분  조회:278  추천:0  작성자: 고구려

서체 240가지 개발한 조선족 김성진씨 2009년부터 2년 동안 240가지가 넘는 한글 서체를 직접 개발해 쓰는 조선족 김성진(42)씨. 중국 심양(瀋陽)에서 통번역과 무역업을 하는 김씨는 번역에 필요한 전문용어사전을 만들면서 폰트를 만들기 시작했다.
<<김성진씨 제공>> tele@yna.co.kr

김성진씨 "중국서 한국어학교 차리는 게 꿈"

중국 심양(瀋陽)에서 통번역과 무역업을 하는 김성진씨는 한글 서체 수백 가지를 직접 개발해 쓰는 '한글 마니아'다.

2009년부터 2년 동안 김씨가 컴퓨터를 이용해 만든 글씨체는 벌써 240가지가 넘는다.

폰트들은 1만1천172개의 한글 음절을 모두 지원하고 이름도 글자 모양에 따라 '엉겅퀴체', '까꿍체', '곰귀체', '마름체' 등 우리말로 예쁘게 지었다.

김씨는 번역과 관련된 책자를 만들거나 한국과 무역을 하려는 중국 기업에 한국어 홈페이지를 제작해주면서 이 폰트들을 사용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한글 모든 음절을 바코드에 담은 '한바 No1체'를 개발하는 데 성공했다. 초성과 중성ㆍ종성이 결합해 한 음절을 이루는 한글은 알파벳이나 숫자에 비해 1차원 바코드에 직접 담기가 무척 까다로워 그동안 개발 시도가 거의 없었다고 김씨는 설명했다.

김씨가 한글 서체를 직접 개발해 쓰기 시작한 것은 번역에 필요한 전문용어사전을 만들면서부터다.

대학에서 수학과 컴퓨터공학을 전공한 김씨는 각종 서류와 문서를 번역하면서 여러 분야의 전문용어를 컴퓨터로 정리했지만 기존에 있던 폰트로는 특수기호를 제대로 표현할 수 없었다.

내친 김에 폰트를 직접 만들겠다고 마음먹고 작업을 시작했는데 모음과 자음의 배치에 따라 글자 모양이 달라지는 탓에 글자를 조합하는 데만 하루 12시간씩 꼬박 2개월이 걸리기도 했다.

김씨는 12일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지금은 글자 조합에 필요한 알고리즘을 개발해 폰트 한 가지를 빠르면 하루 안에 완성한다"며 "길을 가다가도 아이디어가 떠오르면 그걸 버리기 아까워서 계속 만들고 있다"며 웃었다.

그는 어렸을 때 지린(吉林)의 한족 밀집지역에 산 탓에 학교에서 한국어를 제대로 배우지 못했다.

한중수교가 이뤄지기도 전인 대학 때 어렵사리 한국어 교재와 국어사전을 구해 독학을 시작한 게 사실상 처음 국어를 제대로 배운 것이었다.

탁월한 어학 감각과 끈질긴 노력으로 지금은 '토종 한국인' 수준의 국어를 구사하는 그는 중국인들이 한국어를 좀더 정확히 배울 수 있게 돕고 싶다고 했다.

김씨는 "옛날에는 중국 사람들이 한국이라는 나라 이름도 제대로 몰랐지만 지금은 '보행금지'처럼 별 뜻 없는 한글이 새겨진 티셔츠를 입고 다닐 정도로 관심이 많다"며 "유학을 준비하는 중국 학생들을 위한 한국어학교를 차리고 문화콘텐츠 분야의 전문용어 사전도 만들어보고 싶다"고 말했다.

이 분을 꼭 인물코너에 소개해주세요.
 

[필수입력]  닉네임

[필수입력]  인증코드  왼쪽 박스안에 표시된 수자를 정확히 입력하세요.

Total : 38
번호 제목 날자 추천 조회
38 중국소수민족 2018-01-19 0 6
37 세계국명의 유래 2018-01-19 0 4
36 중화요리 2018-01-18 0 39
35 재학생 및 사회학생들이 자습自习하면서 다시 대학시험高考를 칠수 있는 방법 2018-01-08 0 124
34 한글판 공공버스로선표 2017-12-29 0 194
33 최신공공버스선로 2017-12-29 0 167
32 최신공공버스선로표 2017-12-28 0 128
31 “중국동포와 미국동포의 다른 점은?” 2017-12-26 0 154
30 황소 개구리와 우리말 (최재천) 2017-12-25 0 186
29 꼭 알아야 하는 한복과 한복 장신구 용어 2017-12-17 0 280
28 천상렬차분야지도天象列次分野之圖 2017-12-17 0 152
27 연변의 로씨야어간판문제 "로씨야인도 못알아봐..." 2017-12-17 0 197
26 끊이지 않는 조선족 범죄 2017-12-16 0 189
25 한복예찬 韓服禮贊 2017-12-11 0 178
24 재한 중국동포들의 준법의식의 변화 2017-12-04 0 195
23 세계의 국화 2017-11-14 0 217
22 조선족, 우리민족 명칭을 바꾸어야 한다! 2017-11-12 1 294
21 한국의 썩은 정치 최순실 하나만 탓할 수 있나! 2017-11-09 0 266
20 해외교포 2017-11-08 0 190
19 발해국渤海国 2017-11-03 1 341
‹처음  이전 1 2 다음  맨뒤›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인물 | 단체 | 블로그 | 쉼터 | 레터 | 포토 | 조글로뉴스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 | 뉴스스탠드 | 광고문의
[조글로]조선족네트워크교류협회(潮歌网) • 연변두만강국제정보항(延边图们江地区国际信息港) •아리랑주간(阿里郎周刊)
地址:吉林省延吉市光明街89号A座9001室 电子邮件: postmaster@zoglo.net 电话号码: 0433) 251-7898 251-8178
吉林省互联网出版备案登记证 [吉新出网备字61号] | 增值电信业务经营许可证 [吉B-2-4-20080054] [吉ICP备05008370号]
Copyright C 2005-2016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