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www.zoglo.net/blog/meditationschool 블로그홈 | 로그인
명상학교

※ 댓글

<< 9월 2018 >>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      

방문자

조글로카테고리 : 블로그문서카테고리 -> 블로그 -> 생각

나의카테고리 : 삶의 이치

법복을 벗고
2016년 03월 14일 07시 25분  조회:1253  추천:0  작성자: suseonjae
 
 
 
 
 
법복을 벗고
 
 
 
 
정치나 경제를 하부구조라고 합니다. 
그것이 근간이 되어서, 철학이나 아름다움의 추구, 인간답게 사는 것, 
이런 것들을 받쳐주는 겁니다. 
그런데, 후진국으로 갈수록 그 비율이 너무 많습니다. 
 
 
 
정치가 지배하는 사회, 경제가 지배하는 사회는 후진국입니다. 
선진국에서 정치나 경제는 기타 분야를 받쳐주는 근간이 되는 것이고, 
중요하게 생각하는 분야는 인간다운 삶이라든지 환경이라든지 그런 것입니다. 
 
 
 
우리나라는 아직 정치가 너무 많이 지배하고 경제가 너무 많이 지배하는데, 
그러 것들이 사실은 객입니다. 
도와주기 위한 것인데 주인 노릇을 하고 있습니다. 
철학이나 학문하는 분, 
정신적인 것을 추구하는 분들이 대접받는 사회가 되어야 하고, 
사람들이 그런 쪽 일을 하고 싶어 해야 됩니다. 
그런데 오히려 그런 쪽을 하시 하는 사회가 됐습니다. 
 
 
 
앞으로 점점 바뀔 것입니다. 
요즘은 남들이 부러워하는 그럴 듯한 직업에 계신 분들도 다 던지고 
진로를 전환하는 것을 종종 볼 수 있습니다. 그렇게 되는 사회가 와야 되는 거예요. 
그리고 정말 내가 해야 되는 일이 뭔가, 이런 걸 찾는 사회가 와야 되는 겁니다. 
그 동안에 그게 뒤바뀌어서 무조건 타이틀이나 학벌을 추구하고, 
또 그런 것들이 척도가 되어 있습니다. 
 
 
 
신문에 가끔 소개가 됩니다. 
어느 원로 법조인은 판결 한 번 잘못한 것 때문에 
법복을 벗고 산으로 들어가셨다고 하더군요. 
내가 누구를 판단할 수 있단 말이냐, 하는 거죠. 
그럴 수 있어야 합니다. 
판사들이 판결하고 나서 자랑스럽게 ‘오늘 한 건 했다’ 그러면서 
술 마시고 회포를 푸는 사회가 돼서는 안 됩니다. 
과연 내가 이걸 제대로 했는가, 
이렇게 두려워하고 그런 사회가 되어야 합니다. 
 
 
 
요즘 드라마에도 보면 소시민들이 나옵니다. 
분실물센터에서 일하는 여자, 전철기관사…… 등장인물들이 그래요. 
그래서 제가 ‘아, 소시민들이 주인공이 되는 시대가 오고 있구나’ 하고 
반가운 생각이 들었습니다. 
 
 
 
전에는 그럴 듯한 사람들이 늘 주인공이었어요. 
아니면 시청자들이 안 봤어요. 
그런데 요즘은 김밥 말아서 시장에 내다 파는 사람들, 이런 사람들이 주인공이고 
그걸 굉장히 좋아하면서 보는 사회가 어느 새 됐습니다. 
이 사회가 진짜 그렇게 되어야 하고요. 
 
 
 
 
 
 
 
 
 

[필수입력]  닉네임

[필수입력]  인증코드  왼쪽 박스안에 표시된 수자를 정확히 입력하세요.

Total : 142
번호 제목 날자 추천 조회
142 21세기 화두는 환경문제 2017-09-16 0 475
141 우울증 2017-06-02 1 775
140 내 인생의 주인 2017-05-02 0 810
139 환경은 마음의 표현 2017-02-20 0 1054
138 돈에 관한 이야기 둘 2017-01-22 0 1153
137 무심으로 베풀기 2016-12-20 0 1292
136 주는 사람, 받는 사람 2016-11-16 0 1280
135 넉넉한 마음 2016-10-14 0 1143
134 *알림* 2016-10-07 0 1135
133 내 것이 아니다 2016-09-07 0 1014
132 인간으로서의 기본 2016-08-11 0 1242
131 돈을 버는 능력 2016-07-16 0 1241
129 고정된 것 바꾸기 2016-05-30 0 1150
128 바닥을 경험 해 본 사람 2016-05-14 0 1232
127 초승달과 보름달 2016-04-23 0 1025
126 예술가의 행복 2016-04-06 0 1264
125 법복을 벗고 2016-03-14 0 1253
124 세계는 넓고 할일은 많다 2016-02-29 0 1280
123 행복이란 상대적인 것 2016-02-17 0 1182
‹처음  이전 1 2 3 4 5 6 다음  맨뒤›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인물 | 단체 | 블로그 | 쉼터 | 레터 | 포토 | 조글로뉴스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 | 뉴스스탠드 | 광고문의
[조글로]조선족네트워크교류협회(潮歌网) • 연변두만강국제정보항(延边图们江地区国际信息港) •아리랑주간(阿里郎周刊)
地址:吉林省延吉市光明街89号A座9001室 电子邮件: postmaster@zoglo.net 电话号码: 0433) 251-7898 251-8178
吉林省互联网出版备案登记证 [吉新出网备字61号] | 增值电信业务经营许可证 [吉B-2-4-20080054] [吉ICP备05008370号]
Copyright C 2005-2016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