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글로로고 media
Total : 6086
  • [서울신문 나우뉴스] 실수로 삼킨 무선 이어폰이 배 속에서도 여전히 작동한 것은 물론 배변을 통해 꺼낸 뒤에도 멀쩡했다. 지난달 30일(현지시간) 빈과일보 등 홍콩언론은 타이완 남서부의 항구도시 가오슝에 거주하는 해군 장병 벤 쉬가 삼켰던 에어팟을 몸 밖으로 꺼내 계속 사용하고 있다고 전했다. 쉬는 최근 애플의 무...
  • 살해 현장 젖먹이가 보자 기저귀 가방으로 얼굴 가려…시신 버리러 간 남편 신고 안 해 친모 "나도 무서웠다"…법원 "범행가담 소명 부족하다" 기각 저수지에서 시신으로 발견된 딸, 피의자 신분인 친모(왼쪽)와 계부[연합뉴스 자료사진] (광주=연합뉴스) 정회성 기자 = 재혼한 남편에게 살해당한 딸의 친어머니...
  • "범행 용이하게 도와준 부분 있다"30대 남성이 10대 의붓딸을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사건과 관련해 지난 30일 오전 광주 동부경찰서에서 범행에 공모한 것으로 드러난 친모(가운데)가 긴급체포돼 압송되고 있다.2019.4.30/뉴스1 © News1 전원 기자 (광주=뉴스1) 전원 기자 = 재혼한 남편이 승용차에서 딸을 살해...
  • 성폭행으로 처벌받을 게 두려워 중학생 의붓딸을 살해한 30대 남성의 범행에 피해자의 친모가 적극 공모한 정황이 드러났다. 광주 동부경찰서는 30일 남편 김모(31)씨와 공모해 중학생 A양(12)을 숨지게 한 친모 유모(39)씨를 긴급체포해 조사중이라고 밝혔다. 유씨는 김씨가 지난 27일 오후 5시쯤 전남 무안군의 도로변에...
  •   인간의 한계에 도전하는 마라톤 대회에서 우승자보다 더 큰 감동을 선사한 한 여성 마라토너의 사연이 전해졌다. 지난 28일(현지시간) 영국 텔레그래프 등 현지언론은 영국 출신의 마라토너인 헤일리 카루더스(25)가 결승선을 무릎으로 기어서 통과해 자신의 최고기록을 세웠다고 보도했다. 헤일리는 내로라하는 다...
  • 세계에서 가장 무거운 욕조로 기네스북에 오른 83억 원짜리 황금욕조를 단돈 5만 원에 이용할 수 있는 기회가 있다. 24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일본 규슈 나가사키현에 있는 네덜란드풍 테마파크 하우스텐보스에는 18캐럿 금으로 만든 ‘세계에서 가장 무거운 욕조’가 있다. 총 8억 엔(...
  • 할머니가 벽을 타고 있는 모습 - 웨이보 갈무리 (서울=뉴스1) 박형기 기자 = 중국에서 치매를 앓고 있는 할머니가 아파트 14층에서 벽을 타고 내려오는 사건이 발생했다고 중국의 온라인매체인 ‘thepaper.cn’이 29일 보도했다. 지난 25일 쓰촨성 청두시의 한 고층 아파트에서 올해 84세인 한 할머니가 아파트 ...
  • 전 여자친구를 스토킹하려고 땅굴을 파던 남성이 자신이 파던 굴에 갇힌 채 발견됐다.  AP통신은 50세 남성이 멕시코 북부 푸에르토 페나스코에서 전 여자친구의 집 아래에 땅굴을 파다가 흙이 무너져 갇힌 채 발견됐다고 전했다. 피의자는 전 여자친구에게 가정폭력을 행사한 혐의로 접근 금지 명령을 받았으나 집착...
  • 한국의 냉장고 운반법이 외신 주목을 받았다. 영국 데일리메일은 26일(현지시간) 페이스북에서 “한국 사람들이 냉장고를 어떻게 운반하는지 알면 아마 믿지 못할 것”이라며 우리나라의 냉장고 운반법을 소개했다. 데일리메일은 “한국은 냉장고를 계단으로 운반하지 않는다. 화물용 리프트(사다리차)에 냉...
  • 패션쇼 도중 넘어져 사망한 소레스 - 소레스 인스타그램 (서울=뉴스1) 박형기 기자 = 패션쇼 도중 신발 끈에 넘어져 정신을 잃은 모델이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결국 사망했다고 영국의 BBC가 2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브라질에서 열린 2019 상파울루 패션위크에서 유명브랜드 옥사 무대에 선 남성 모델 탈레스 소레스...
  • ‘성추행 문제로 홧김에…’ 진술 사진은 기사와 무관합니다. 게티이미지뱅크 중학생 의붓딸을 숨지게 한 30대 남성이 긴급체포됐다. 의붓아버지는 아이가 성추행 이야기를 친아버지에게 한 것에 격분해 이런 일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광주 동부경찰서는 다툼 끝에 의붓딸을 숨지게 하고 시신을 유기한...
  •     ▲ 악어사는 580㎞ 호수 헤엄쳐 건넌 남자의 ‘이유 있는 도전’   한 40대 남성이 악어 떼가 사는 크고 긴 호수를 거의 8주 만에 헤엄쳐 건너는 데 성공했다. 24일(현지시간) CNN 등에 따르면, 남아프리카공화국(이하 남아공) 출신 마틴 홉스(45)가 이날까지 54일 만에 아프리카 말라위호를...
  • 패트리샤 힐(왼쪽), 남편 프랭크 힐. 제퍼슨카운티 “포르노 좀 그만 보라”는 자신의 말을 무시한 남편에게 총을 쏴 숨지게 한 아내가 징역 16년형을 선고받았다. 미국 아칸소주 제퍼슨카운티 순회법원은 22일 남편 프랭크 힐(65)을 살해한 패트리샤 힐(69)에게 징역 16년 형을 선고했다고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
  • 나이키위민이 인스타그램을 통해 공개해 '겨드랑이 털' 논란을 불러일으킨 광고 사진. 나이지리아 혈통 미국인 싱어송라이터이자 비주얼 아티스트인 아나스타샤 뉴크(24)가 모델이다. [사진 나이키위민 인스타그램] 오른쪽 팔을 목 뒤로 돌려 스포츠브라 끈을 잡아당기는 여성. 강렬한 눈빛만큼이나 시선을 끄는 건...
  • 베일리 매더슨 페이스북 한 캐나다 여성의 ‘특별한 부고’가 최근 여러 외신을 통해 전해졌다. 여성이 숨지기 전 직접 작성한 글이 현지 매체에 실렸고, 이를 미국 등 복수의 해외 언론이 다루면서 화제가 됐다. 베일리 매더슨은 지난 5일(한국시간) 35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그는 2017년 1월 희소암 중 하...
  • 일러스트=김회룡기자 asrokim@joongang.co.kr 지난 2월 어느 늦은 밤 인천의 성매매 집결지 옐로하우스 한 업소. 가스비를 아끼느라 보일러를 틀지 않아 냉기가 감돌았다. 홀에 있던 여성이 전기장판을 펴놓은 안쪽으로 안내했다. 인터뷰를 위해 몇 차례 방문했지만 늦은 시간 이곳을 찾은 것은 처음이었다. 엉거주춤...
  • 20대여 감금·성폭행…법원 "죄질 나쁘지만 자수 참작" 징역 5년 선고 검찰 "정상적인 생활 어려워 돌아온 것…진정한 의미 자수 아냐" 항소 (청주=연합뉴스) 전창해 기자 = 20대 여성을 감금하고 성폭행한 50대 남성이 범행 21년 만에 법의 심판을 받았다. 범행 후 해외 도피 행각을 벌이던 이 남성은 ...
  • 브라질서… 긴급체포 후 ‘묵비권’ 행사 / 경찰 “경보장치 역할… 훈련받았을 것” / 석달간 야생 적응훈련 거쳐 방생 예정 브라질 뉴스포털 G1 영상 캡처 브라질에서 앵무새 한 마리가 당국에 체포됐다. 경찰에서 마약상을 덮칠 때 큰 소리로 “엄마, 경찰!”이라고 외쳐 도...
  • [텍사스 알코올 음료 위원회] 음주 운전자가 몰던 차에 큰 사고를 당한 뒤 '음주운전 방지 캠페인'의 얼굴로 활동해 온 여성이 결국 세상을 떠났다.  23일(현지시간) CNN, 폭스뉴스 등에 따르면 베네수엘라 여성 재클린 사브리도(40)가 지난 20일 과테말라에서 암 투병 끝에 사망했다.  사고는...
‹처음  이전 1 2 3 4 5 6 7 8 9 10 11 다음  맨뒤›

포토뉴스 오늘은 2019년 5월 25일

오늘의 인물

  • *
  • *

세상에 이런 일이 더보기+

살아가는 이야기 더보기+

많이 본 포토뉴스 많이 본 뉴스

최신 코멘트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쉼터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문의
(select convert(int,CHAR(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