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글로로고 media
微信公众平台发布重要更新:支持对已发布图文进行修改
조글로미디어(ZOGLO) 2018년2월8일 08시57분    조회:512
조글로 위챗(微信)전용 전화번호 15567604088을 귀하의 핸드폰에 저장하시면
조글로의 모든 뉴스와 정보를 무료로 받아보고 친구들과 모멘트(朋友圈)로 공유할수 있습니다.

 

腾讯《一线》作者 韩依民

2月8日,微信公众平台发布重要新功能,支持对已发布图文进行修改,此前,微信公众平台上的图文一旦发出便无法更改。

更新后的微信公众平台,在已发布图文的右侧新增了“改”字入口,点击后即可对正文进行修改。

 

 

微信对已发布文章的修改权限进行了谨慎的限制。根据平台说明,目前,平台仅支持对正文文本进行修改,最多改5个字,并支持手机预览修改后的页面。5个字(5个字符)包括汉字、英文、数字、标点、空格。

 

 

文外的封面题图、摘要和图文选项(如原创、留言等)暂不支持修改。另外,正文中只要是属于摘要的内容均不可进行修改。

微信方面表示,错别字无法修改是很多公众号运营者都面临的一个问题,此次功能的更新是为了满足更多公众号运营者的需要,同时也是为了提升用户的阅读体验。

而之所以对修改功能进行限制,是因为希望每条推送都是公众号运营者深思熟虑的结果,秉承着对读者负责的态度,更好的去保证用户的阅读体验。不超过五个字的限制也是尽量避免出现用户重复阅读时内容上前后不一致的情况。

微信方面同时表示,相关功能将会根据用户反馈,继续优化。

腾讯科技2018-02-08 01:38

파일 [ 1 ]

[필수입력]  닉네임

[필수입력]  인증코드  왼쪽 박스안에 표시된 수자를 정확히 입력하세요

Total : 87
  • 왼쪽부터 김범수 카카오 이사회 의장, 방준혁 넷마블 이사회 의장, 김정주 NXC 대표. © News1 김일환 디자이너 (서울=뉴스1) 박병진 인턴기자 = 넥슨 매각 예비입찰에 넷마블과 카카오가 뛰어들면서 '키'를 쥐고 있는 김정주 NXC 대표가 방준혁 넷마블 이사회 의장과 김범수 카카오 ...
  • 2019-02-23
  • ‘작은중국’이란 문구가 나타난다. 세로선 네 개가 각 글자 가운데를 위에서 아래로 양분한다. 음절 좌측 절반은 세리프로, 우측은 산 세리프 서체로 쓰였다. 양쪽은 교차하지만 어떻게 해도 우리 생각처럼 말끔하게 붙진 않는다. 절반씩의 정체성을 가진 사람들, 중국 출신 이주민이 모이는 ‘서울 대림동...
  • 2019-02-21
  • [앵커] 요즘 스마트폰 동영상 시청자가 늘면서, 직접 1인 방송 제작에 도전하는 분들도 늘고 있죠. 제대로 된 콘텐츠를 만들기 위해선 장비도 만만치 않게 필요하다는 데요, 영상, 음향 장비 업계는 때 아닌 호황을 맞았습니다.  정준영 기자입니다.  [리포트] 스튜디오에 온 에어 사인이 들어오고, 음악이 시작...
  • 2019-02-09
  • 플랫폼 사업인가, 다단계 사기인가 ● "누구나 돈 벌 수 있고, 누구도 손해 보지 않는다"는 사업설명회 지난달 서울 강남구의 한 빌딩 사무실. 중년 남녀 30여 명이 한 자리에 모였습니다. 외국계 온라인 마케팅 기업으로 알려진 '퓨처넷'의 사업 설명회 자리였습니다. 한 남성이 연단에 섰습니다. '정보란 무...
  • 2019-02-08
  • 올 상반기 중 안드로이드 버전으로 확대 예정  모바일 네이버앱이 '듀얼앱'으로 다시 태어난다. 네이버는 "7일 오후 기존 버전과 새로운 버전의 네이버를 이용자가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는 '듀얼앱' 기능을 네이버앱 iOS 버전에 적용했다"고 8일 밝혔다. 듀얼앱 기능은 상반기 중 안드...
  • 2019-02-08
  • 손 대표 '공갈미수' 고소에 맞고소…"큰 피해 볼 것이라며 협박" 서울서부지검에 고소장…마포경찰서가 관련사건 함께 수사할 듯 경찰, 손석희 폭행혐의 내사…"사실무근, 공갈 혐의 고소" (CG)[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손석희 JTBC 대표이사로부터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
  • 2019-02-07
  • 김택진 대표 "정부가 좀더 스마트해졌으면…" 직격문재인 대통령이 7일 오후 청와대에서 열린 혁신벤처기업인 간담회에서 참석자들과 대화하고 있다.(청와대 제공) 2019.2.7/뉴스1 (서울=뉴스1) 송화연 기자,박병진 인턴기자 = 7일 청와대 초청으로 문재인 대통령과 자리를 마주한 이해진 네이버 글로벌투자책임자(GI...
  • 2019-02-07
  •   ▲ 임란 할머니와 외동딸   올해 74세의 임란 할머니는 최근 자신이 인스타그램의 유명 인사가 된 것을 알고 매우 놀랐다. 광둥성 타이산(台山) 출신의 임 씨는 불과 몇 해 전 그의 외동딸 리사 양이 살고 있는 미국 뉴욕으로 이주했다. 이후 지인 한 명 없는 뉴욕 생활에 적응하기 위해 임 씨가 생각해낸 것은...
  • 2019-02-07
  • - SK브로드밴드, 지난달 해외망 2배 증설 - LGU+, 정식 제휴…별도 캐시서버 설치  [헤럴드경제=정윤희 기자]세계 최대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넷플릭스 사용자가 급증하면서 국내 통신사들이해외망 증설에 나섰다.  7일 KT 관계자는 “2월 안에 해외망을 증설할 계획”...
  • 2019-02-07
  • 다보스포럼으로 알려진 세계경제포럼(WEF)이 2019년의 화두로 ‘세계화 4.0’으로 설정했다. 4차 산업혁명시대가 새로운 지구촌 지배구조를 요구하면서 과거 세계화 3.0과는 전혀 다른 새로운 세계화시대를 열고 있다는 의미다. 세계화 1.0으로 시작된 평평해진 지구는 인공지능(AI), 사물인터텟(IoT), 블록체인...
  • 2019-01-29
  • [머니투데이 김지영 기자] [작년 12월 이용자 127만명…월 결제금액 117억원…이용자 70%는 2030세대] 넷플릭스 이용자 10명 중 7명은 넷플릭스 콘텐츠를 유료로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9일 앱·리테일 분석업체 와이즈앱에 따르면 안드로이드 넷플릭스 앱 한국인 이용자는 지난해 1월 34만명...
  • 2019-01-29
  • The Facts about Facebook(페이스북에 대한 사실들) (※ 세계 최대의 소셜 미디어 기업인 페이스북의 마크 저커버그(사진) 창업자 겸 최고경영자(CEO)가 조선일보에 특별 기고문을 보내왔다. 저커버그는 이번 기고를 통해 페이스북을 둘러싼 개인정보 남용 논란과 이를 야기한 광고 사업 모델에 대해 설명하고, 자신이...
  • 2019-01-25
  • [머니투데이 한민선 기자] [손석희-프리랜서 기자 폭행·취업 청탁 논란 진실공방] 손석희 JTBC 사장./사진=뉴스1손석희 JTBC 사장이 프리랜서 기자를 폭행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내사에 착수했다. 손 사장은 기자의 주장이 전혀 사실이 아니며 사법당국이 진실을 규명해 줄 것이라고 밝혔...
  • 2019-01-25
  • [미디어오늘 1182호 사설] 주요 언론이 신년호에 3·1운동과 임시정부 100주년을 기념하는 여러 기사를 쏟아냈다. 한겨레는 100년 전 식민지 조선의 사회상을 담은 기사를 1일에 이어 2일자에도 실었다. 동아일보는 이미 지난해부터 ‘3·1운동 100년 역사의 현장’이란 문패를 달고 23차례나 기획기...
  • 2019-01-06
  • [뉴스데스크]◀ 앵커 ▶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의 팟캐스트, '알릴레오'의 첫 방송이 공개됐는데, 구독자 수가 30만 명을 돌파했습니다.  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의 유튜브 채널인 홍카콜라를 앞질렀습니다.  보수진영에선 일시적인 지지에 불과하다고 깎아내렸는데요,  보수와 진보의 유튜브...
  • 2019-01-05
  • 지난해보다도 3%포인트 증가 中 동영상앱 틱톡, 네이버TV 제쳐 [아시아경제 조한울 기자] 유튜브가 국내 모바일 동영상 시장을 사실상 장악한 것으로 나타났다. 어플리케이션 분석업체 와이즈앱이 지난해 11월 기준, 국내 모바일 동영상 플레이어·편집기 앱의 사용시간과 점유율을 2일 발표했다. 1위는 유튜브로...
  • 2019-01-02
  • 한국 문체부, 뉴스 이용집중도 조사 종편군 32.5%, 지상파 24.5%   한국 국민은 조선·동아·중앙일보와 매경 등 종편채널을 겸영하는 신문사들이 제작하는 종이신문·인터넷·방송뉴스를 가장 많이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문화체육관광부가 24일 발표한 '2016~ 2018 ...
  • 2018-12-25
  • - 매체별 뉴스 이용점유율, 포털 27.9%→35.8% - 인터넷뉴스 중 5개 포털사이트 점유율 89.3% [헤럴드경제=정윤희 기자]뉴스 이용자들이 포털사이트에서 뉴스를 소비하는 비율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전체 인터넷뉴스 중 포털사이트의 이용점유율이 무려 90%에 육박하며 포털 쏠림 현상이 더욱...
  • 2018-12-25
  • [정세진] 안녕하십니까? 송년특집 입니다. 오늘 함께하실 패널분들 소개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먼저 저널리즘 전문가 정준희 교수입니다. [정준희] 안녕하세요? 정준희입니다. [정세진] 팟캐스트 황태자 최욱 씨 나오셨습니다. [최 욱] 제2의 신 스틸러(scene stealer: 주연 이상으로 주목을 받은 조연) 최욱입니다. 반갑...
  • 2018-12-24
  • 미국(43.5%), 중국(9.8%), 캐나다(9.3%), 뉴질랜드(5.7%), 호주(5.2%) 순 매체별 주로 다루고 있는 분야 재외동포 언론사는 미국(43.5%)이 가장 많고, 중국(9.8%), 캐나다(9.3%), 뉴질랜드(5.7%), 호주(5.2%)가 뒤를 이었다. 1개 사 평균 2.1개 매체를 운영하고 있으며, 그 중 신문, 잡지 등 인쇄...
  • 2018-12-24
‹처음  이전 1 2 3 4 5 다음  맨뒤›

포토뉴스 오늘은 2019년 2월 24일

오늘의 인물

  • *
  • *

세상에 이런 일이 더보기+

살아가는 이야기 더보기+

많이 본 포토뉴스 많이 본 뉴스

최신 코멘트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인물 | 단체 | 블로그 | 쉼터 | 레터 | 포토 | 조글로뉴스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 | 뉴스스탠드 | 광고문의
[조글로]조선족네트워크교류협회(潮歌网) • 연변두만강국제정보항(延边图们江地区国际信息港) •아리랑주간(阿里郎周刊)
地址:吉林省延吉市光明街89号A座9001室 电子邮件: postmaster@zoglo.net 电话号码: 0433) 251-7898 251-8178
吉林省互联网出版备案登记证 [吉新出网备字61号] | 增值电信业务经营许可证 [吉B-2-4-20080054] [吉ICP备05008370号]
Copyright C 2005-2016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