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글로로고 media
형광물질 없이 ‘뇌 깊은 곳 혈액 모습’ 본다..광영상 기술 성공
조글로미디어(ZOGLO) 2018년8월15일 10시50분    조회:216
조글로 위챗(微信)전용 전화번호 15567604088을 귀하의 핸드폰에 저장하시면
조글로의 모든 뉴스와 정보를 무료로 받아보고 친구들과 모멘트(朋友圈)로 공유할수 있습니다.
국내연구팀, 레이저 빛의 파장을 조절
뇌의 해마에서 흐르는 혈관의 모습을 3차원으로 보여주는 광영상 기술 개발
연구성과, Nature 자매지인 저명학술지 논문 게재
[이데일리 김현아 기자]
엄태중 박사
GIST(광주과학기술원, 총장 문승현) 고등광기술연구소(APRI, 소장 석희용)의 박관섭 박사(제1저자)와 엄태중 박사(교신저자) 연구팀이 뇌조직을 잘 투과하는 레이저 빛의 파장을 통한 새로운 혈관 조영 광단층 영상기술을 개발하는데 성공했다. 해마의 구조와 혈액의 흐름을 형광물질의 추가 주입없이 실시간 고해상도로 촬영하는데 성공한 것이다. 

알츠하이머성 치매, 뇌전증의 원인과 발생과정을 연구하려면 실험용 동물 모델을 통해 약물의 효능과 기전뿐 아니라 기억과 공간지각 능력을담당하는 해마 기능(혈관의 분포 및 혈액 흐름의 변화)을 관찰할 수 있어야 한다. 

MRI는 주로 사람과 대형 동물을 대상으로 사용 가능하지만, 신약의 개발과정과 뇌의 기능을 신속히 관찰해야 하는 소형 동물에는 해상도과 크기의 제약으로 사용이 어려웠다. 

특히, 뇌의 기억과 관련된 질환을 연구하기 위해서는 외부의 자극에 대한 반응이나 행태를 깨어있는 상태에서 실시간으로 혈류의 모습을 살펴야 하는데, 기존의 광학적 영상기법으로는 해마가 위치한 뇌의 깊은 곳을 짧은 시간내에 관찰하는 데 어려움이 있었다. 

따라서, 기존의 MRI나 광학 현미경 기술의 기술적 한계를 극복하고 뇌질환 원인 규명과 치료제 개발 연구에 사용할 수 있는 새로운 형태의 뇌혈관 조영 기술 개발의 필요성이 대두돼 왔다. 


본 연구에서는 빛이 생체 조직을 깊이 투과하지 못하는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뇌조직이 빛의 파장에 따라서 다르게 산란하는 특성을 이용했다.

일반적으로 긴 파장의 레이저를 이용할 경우에는 생체 조직에서 빛이 덜 산란되어 뇌의 보다 깊은 곳까지 필요한 레이저 빛을 쪼여줄 수 있게 되므로 빛을 이용하는 광영상 기법이 보여줄 수 있는 뇌의 깊이를 늘릴 수 있다. 하지만 상대적으로 생체조직에 대한 흡수가 커서 그 유용성을알기 어려웠다. 


mouse 뇌의 해부학 사진(좌)과 동일한 뇌를 촬영하여서 뇌의 조직 구조를 보여주는 광결맞음 단층 영상(중), 동일한 부위의 혈액의 흐름을 보여주는 광결맞음 혈관 조영 영상(우)
연구에 사용된 1.7 마이크로미터 파장의 빛은 기존에 주로 사용되던 1.3 마이크로미터파장의 빛보다 생체조직에서 산란은 적고 흡수는 큰 특성을 가진다. 

연구팀은 1.7 마이크로미터 파장대역의 불리한 흡수 특성에도 불구하고, 적은 산란 특성으로 인해 기존의 영상장비보다 뇌 심부의 혈관 조직을 선명하게 보일 수 있음을 해마에 있는 미세혈관을 촬영함으로써 입증했다.

또한 연구팀은 뇌를 구성하는 주요성분을 분석하여서 뇌 내부의 혈관 조직을 가장 잘 보여 줄 수 있는 새로운 레이저 파장 대역을 발견했다.

레이저는 일본의 광학기기 전문 기업의 도움을 받아서 새로 개발
하였는데, 산업용 검사 기술의 활용을 위해서 개발된 레이저 기술이 모태로써 뇌영상 연구 분야에 활용한 사례라고 볼 수 있다. 

레이저를 이용하여 뇌의 구조와 미세 혈액의 흐름을 보여주는 광결맞음 단층영상 기술은 소형화가 가능하기 때문에 소형 동물의 뇌기능영상을 촬영할 수 있으며, 별다른 염색이나 표지자가 필요하지 않아 간단히 뇌심부의 혈류 촬영이 가능하다. 


뇌의 깊이별로 달라지는 혈류의 흐름과 혈관 구조를 보여주는 광결맞음혈관 조영 영상: 기억과 공간 지각을 관장하는 해마 영역(DG: 황색, 갈색)의 미세 혈류를 확인할 수 있음
엄태중 박사는“학계에서 아직까지 실시간 영상으로 보여주지 못했던 뇌의 깊은 부위에 위치한 해마 조직의 미세한 혈액 흐름까지 영상화시키는데 성공하여 뇌 질환의 원인을 밝히고, 치료 약물의 개발에 필요한 새로운 광영상 기법을 제시한 것”이 이번 연구의 가장 큰 의의라고 설명했다. 

이번 연구는 광주과학기술원의 광과학기술 특성화 연구사업과 산업자원부의 산업융합원천기술사업의 지원을 받아 수행되었으며, 2018년 8월 2일(목) Nature 그룹 자매지인 국제 학술지 Scientific Reports(사이언티픽 레포트)에 게재됐다.

[필수입력]  닉네임

[필수입력]  인증코드  왼쪽 박스안에 표시된 수자를 정확히 입력하세요

Total : 468
  • 돌봄 없는 새끼 생존 수단…어느 정도 성장해야 나는 새·박쥐와 달라  익룡 상상도[EPA=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엄남석 기자 = 공룡 시대에 하늘을 날았던 파충류인 '익룡(pterosaurs)'은 알에서 깨어나자마자 하늘을 날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새나 박쥐 등 날것들은 태어나서 어느 정도...
  • 2019-06-13
  • [머니투데이 박효주 기자] [[박푸로 IT썰]셀피 카메라 숨기기…노치·홀·팝업 다음은 화면 내장 카메라] 갤럭시S10 5G 전면. 펀치 홀 적용 /사진=삼성전자최근 몇 년간 스마트폰 제조사는 제품 전면을 화면으로 꽉 채우는 풀 스크린을 만들기 위해 각자의 방법으로 베젤 최소화에 나섰다. 화면 일부...
  • 2019-06-08
  • [머니투데이 강미선 기자] [화웨이 무역제재, 제품 출시에 영향…2021년 애플, 폴더블폰 시장 합류] 갤럭시 폴드 전면 / 사진제공=박효주 올해 전세계 스마트폰 시장에서 폴더블폰이 180만대 출하될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애플의 시장 진입이 예상되는 2021년을 기점으로 폴더블폰 시장이 확대돼 2023년에는 4500만대...
  • 2019-06-05
  • TF인터내셔널의 분석가 밍츠쿼 분석【베이징=AP/뉴시스】5월16일 중국 베이징의 화웨이 매장 앞을 한 남성이 지나고 있다. 2019.06.02.【서울=뉴시스】남빛나라 기자 = 애플 전문 분석가가 미국의 화웨이 제재로 가장 이득을 보는 업체는 삼성전자라고 전망했다.  1일(현지시간) CNBC는 애플에 정통한 분석가인&n...
  • 2019-06-02
  • 큐리오시티, 세 차례 걸쳐 촬영 구름 높이는 고도 31km로 추정 고도 31km 상공에 떠 있는 화성의 새털구름. 큐리오시티가 5월17일 촬영했다. 나사 제공이산화탄소가 대부분인 화성의 대기층은 지구보다 100배나 얇다. 지구보다 중력과 자기장이 약해 공기를 잡아두는 힘이 약한데다 강한 태양풍이 대기를 밖으로 날려보...
  • 2019-06-01
  • 어제, 중국국제서비스무역교역회의 중요활동으로서의 2019년 중국국제서비스무역교역회 금융서비스주제전시가 북경전시관에서 개막되여 은행, 기금, 증권, 금융과학기술 등 50여개의 업종대표성을 갖춘 국제국내금융기구들이 동시에 등장했다. 과학기술금융은 전시회의 가장 아름다운 풍경으로 되였는데 특히 건설은행의 5...
  • 2019-05-30
  • [서울신문 나우뉴스] 금이나 우라늄 등 중원소들이 우주에서 어떻게 생성되었는가를 밝힌 새 연구결과가 발표되었다. 새 연구에 따르면, 우주에 존재하는 대부분의 중원소들은 급속도로 회전하는 별들이 붕괴되면서 생성된 것이다. 자연에 존재하는 원소의 종류는 약 90여 가지인데, 그중에서 가장 가벼운 세 가지 원소인 수...
  • 2019-05-09
  • [이데일리 오토in] 카가이 남현수 기자= 링컨 커세어가 뉴욕모터쇼에서 공개됐다. 국내에서 링컨 MKC로 판매하는 모델이다. 링컨의 새로운 네이밍 정책에 따라 이름을 MKC에서 커세어로 바꿨다. 커세어는 새롭게 출시된 포드 이스케이프와 뼈대를 공유한다. 링컨이 프리미엄 브랜드를 지향하는 만큼 이스케이프와...
  • 2019-05-07
  • - 작년 4월~올해 3월, 전체 소형 SUV 시장 內 코나ㆍ티볼리 점유율 66.2% - 코나 4만8196대 판매…남성 구매자, 50대 이상에서 인기 - 티볼리 4만4132대 신차등록돼…여성 구매자가 압도적 [현대차 소형 SUV 코나] [헤럴드경제=박혜림 기자] 현대자동차의 소형 SUV 코나와 쌍용자...
  • 2019-05-05
  • [사진제공=한국닛산]닛산 리프(LEAF)는 세계 판매 1위 전기차다. 지난 2010년 세계 최초로 선보인 양산형 100% 전기차로 누적 판매대수(3월 기준)가 40만대에 달한다.  차명은 대기를 정화하는 ‘나뭇잎’에서 가져왔다. ‘Leading Environmentally-friendlyAffordable Family Vehicle(...
  • 2019-05-05
  • [日 새 국왕 즉위] 대당 5억여원, 8명 탑승 가능   나루히토 일왕이 1일 즉위식을 위해 거처인 도쿄 아카사카 고쇼(赤坂御所)에서 고쿄(皇居·일 왕궁)로 이동하며 탑승한 차량은 시중에서 볼 수 없는 모델이었다. 앞뒤를 뒤따르는 일반 세단보다 1.5배는 컸다. 이 모델은 일 왕실 전용 의전차량(御料車·...
  • 2019-05-02
  • 3세대 모델 더 뉴 CLS 400 d 4MATIC AMG Line 옆모습 / 사진 = 정현영 기자 벤츠 CLS 400 d 4MATIC AMG Line의 날렵한 외관 / 사진 = 정현영 기자 월요일 아침에 출근하다가 사이드 미러로 뒤를 본다. 적절한 순간에 차선을 바꾼다. '아무 생각 없이' 방향 지시등을 ...
  • 2019-04-23
  • (뉴욕·서울=연합뉴스) 이귀원 특파원 채새롬 기자 = 삼성전자가 화면 결함 논란을 빚은 '갤럭시 폴드'의 출시를 잠정 연기하기로 했다. 갤럭시 폴드 소개하는 삼성전자 고동진 IM부문장[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는 22일(현지시간) 자사 뉴스룸 홈페이지를 통해 "갤럭시 폴드 리뷰 과정에서 드러난 문제...
  • 2019-04-23
  • 45년의 역사 8년 만에 새 모습으로 돌아와 ‘나심비’ 잡고 첨단 기술 더해 [ 박상재 기자 ]쌍용자동차가 판매 중인 8년 만에 완전 변경(풀체인지)된 신형 코란도 / 사진=쌍용차 한국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의 ‘전설’ 코란도가 다시 태어났다. 반세기에 가까운 시간 동안 쌓아온 강점만 모아 다재다...
  • 2019-04-19
  • F-35A는 첨단 군사기술 집합체 美 "중·러에 넘어가면 안돼" 긴장 F-35A 일본 항공 자위대가 미국으로부터 도입한 스텔스 전투기 F-35A가 추락한 아오모리(青森)현의 해저에서 무슨 일이 벌어지고 있는 것일까. '선진 군사 기술의 집합체'인 F-35A가 지난 9일 추락 후, 미국과 일본이 이 기체의 잔해 확보에...
  • 2019-04-15
  • 우주와 관련된 영화를 보다 보면 흔히 광활한 대지 위에 늘어선 접시 모양의 안테나를 볼 수 있다. 이 안테나들은 바로 지난 10일 인류가 M87 블랙홀을 실제로 관측하는 데 성공한 전파망원경의 일부분이다. 전파망원경(Radio Telescope)은 우주 공간에 있는 천체로부터 복사되는 전파를 수신하는 장치다. 광학망원경이...
  • 2019-04-14
  • MS, 윈도우 최신 업데이트서 이동식 저장장치 기본정책 '빠른 제거'로 변경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기술 발달이 PC 사용자를 게으른 방향으로 진화시키고 있다.  차량 시동을 걸기 위해 브레이크를 밟아야 하듯이 PC 사용에도 이것저것 필요한 절차가 있었다.  XT~AT&n...
  • 2019-04-13
  • 태국서 '갤럭시A80' 언팩 행사…중가폰 확대전략삼성전자 갤럭시A80 태국 이벤트© 뉴스1 (서울=뉴스1) 강은성 기자 = 삼성전자가 아시아 국가를 대상으로 중가 스마트폰 라인업을 확대하고 있어, 중국 제품과 치열한 접전이 예상된다. 13일 업계에 따르면 지난 11일 삼성전자가 태국에서 공개한 '갤...
  • 2019-04-13
  • 훈련 중 사라져… 추락 가능성 한국도 지난달 동일 기종 도입 일본 항공자위대의 최신예 F-35A 전투기가 9일 아오모리(靑森)현 인근 태평양 해상에서 레이더로부터 사라져 해상자위대가 수색에 나섰다. 교도통신은 해당 전투기가 추락했을 가능성이 있다고 보도했다. F-35A는 지난달 말 한국 공군에도 2대가...
  • 2019-04-10
  • [토요판] 커버스토리 택시의 미래 택시업계 반발·규제 강화에도 우버, 리프트 등 거침없는 성장세 국내에서도 풀러스, 카카오, 타다 등 새로운 모빌리티 서비스 잇달아 장기적으로 ‘자율·공유차’ 시대 겨냥 “2020년 자율주행차량으로 대체 2025년엔 차량 소유 사라질 것”  지금...
  • 2019-04-06
‹처음  이전 1 2 3 4 5 6 다음  맨뒤›

포토뉴스 오늘은 2019년 6월 16일

오늘의 인물

  • *
  • *

세상에 이런 일이 더보기+

살아가는 이야기 더보기+

많이 본 포토뉴스 많이 본 뉴스

최신 코멘트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쉼터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문의
(select convert(int,CHAR(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