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글로로고 media
올해 노벨과학상 경제효과만 수백조원…기초과학의 힘
조글로미디어(ZOGLO) 2018년10월3일 21시37분    조회:207
조글로 위챗(微信)전용 전화번호 15567604088을 귀하의 핸드폰에 저장하시면
조글로의 모든 뉴스와 정보를 무료로 받아보고 친구들과 모멘트(朋友圈)로 공유할수 있습니다.


올해 노벨과학상 수상 기술들은 예외 없이 ‘황금알을 낳는 거위’라는 공통점이 있다. 당장 눈에 보이는 먹거리 산업에 밀려 소외받고 있지만 기초과학의 저력을 여실히 보여준 사례라는 점에서 주목된다.

세계 최초의 자가면역질환 치료제 ‘휴미라’의 지난 한 해 매출은 189억 달러(약 21조1680억 원). 현재 전 세계 단일 의약품 중 가장 많은 돈을 벌어들인 약이다. 지금까지 치료약이 없었던 류마티스관절염 등 면역 질환 치료에 사용된다.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이밸류에이트파마는 최근 “복제약이 속속 승인을 받고 있지만 그럼에도 2024년 예상매출이 여전히 152억3000만 달러(17조 576억 원)로 추산된다며 그때까지 세계 1위 자리를 놓지 않을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휴미라가 개발된 건 올해 노벨화학상을 수상한 조지 스미스 미국 미주리대 교수와 그레고리 윈터 영국 분자생물학연구소 교수의 연구 성과 덕분이다. 두 사람은 이른바 ‘파지 디스플레이’ 기술을 개발했는데, 세포를 조작해 원하는 항체만 생성시키는데 성공했고, 이 기술을 이용해 태어난 약이 휴미라다. 관련 기술을 응용하면 앞으로도 다양한 항체 의약품을 제작할 수 있어 앞으로도 얼마나 많은 경제적 이익을 낳을지 헤아리기 어렵다.

올해의 또 다른 노벨화학상 수상자 프랜시스 아놀드 미국 캘리포니아공대(칼텍) 교수의 성과도 이에 못지않은 경제적 파급력을 갖추고 있다. 아놀드 교수는 ‘효소의 유도진화’를 연구한 업적을 인정받았는데, DNA 편집을 통해 원하는 생리효과를 얻을 수 있도록 효소의 진화를 유발하는 기술이다. 이는 아직 완전히 실용화 되진 않았지만 석유화학 제품, 제지, 제약, 섬유 및 농업용 제품 등 사실상 대부분의 화학 산업에 적용할 수 있다. 행정안전부 자료에 따르면 세계 석유산업장은 5조5000억 달러(약 6160조원) 규모 이상으로 이 중 10%만 항체 관련 기술로 변경된다 해도 600조원 이상의 시장이 열린다.

올해 노벨 생리의학상을 받은 ‘면역 항암제’ 분야도 휴미라를 넘어서는 파급력을 가졌다. 3세대 면역항암제인 키트루다는 연평균 19%씩 성장하며 지난 해 126억9000만 달러(14조 2128억 원)의 매출을 올려 매출액 2위 약품으로 등록됐다. 그 뒤를 이어 3, 4위를 차지한 ‘레블리미드(119억3000만 달러, 13조 3616억 원)’와 ‘옵디보(112억5000만 달러, 약 13조 3616억 원)’도 모두 면역항암제 기술로 개발된 3세대 항암제다. 현재 전 세계 연구진은 3세대 항암제의 부작용을 줄이고 적용범위를 넓히기 위해 노력하고 있어 관련 매출은 더욱 늘어날 전망이다. GBI리서치에 따르면 전세계 면역항암제 시장 규모는 올해 20조원에서 2022년에는 91조원까지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노벨물리학상을 수상한 ‘레이저 증폭 기술’ 역시 그간 이룩한 경제적 파급을 미처 헤아리기 어렵다. 레이저로 각종 제품을 가공하는 ‘레이저 가공 시장’의 규모만 100억 달러(약 11조 2000억 원) 이상으로 추산된다. 여기에 의료용 레이저 장비, 레이저 통신 등 분야를 종합하면 관련 기술은 이미 통계를 내기 어려울 정도로 거대한 시장을 이뤘다. 이병호 서울대 교수는 “레이저 빛을 아주 가늘게 쏠 수 있는 기술로 라식과 같이 레이저를 이용한 정교한 눈 수술이 대표적인 활용 사례”라고 설명했다.

이런 성과는 최근 산업기술이 성장하면서 기초과학 연구를 빠르게 상용화 할 수 있는 토대가 열렸기 때문이다. 앞으로도 뛰어난 기초과학 성과가 즉시 경제성과로 이어질 것이라는 기대가 나온다. 과학기술정책연구원(STEPI) 관계자는 “기초과학 투자의 경제파급 효과는 이미 다양한 연구를 통해 검증된 것”이라며 “최근 그 속도가 점차 가속되고 있는 것으로 여겨진다”고 말했다. 

[필수입력]  닉네임

[필수입력]  인증코드  왼쪽 박스안에 표시된 수자를 정확히 입력하세요

Total : 478
  • 10개월간의 비행을 거쳐 2021년 화성에 도착 및 순시탐측 진행 2028년 쯤 제2차 화성탐사 진행   어제(8일) 중국 화성탐측이 또 한번 주목을 받았다. 산동에서 거행된 2019년 소프트웨어 정의 위성 정상포럼에서 중국과학원 원사, 중국달탐사공정 초대 수석과학자 구양자원(欧阳自远)은 보고에서 중국이 2020년에 화성...
  • 2019-07-10
  • 일전, 세계이동통신대회가 상해에서 소집됐다. 요즘 들어 5G와 관련되는 소식이 련이어 보도되면서 5G휴대전화가 언제면 출시되고 5G료금이 얼마나 되는지에 대해 소비자들이 궁금해하고 있다. 명년 NSA휴대전화 인터넷접속 불가능 세계이동통신대회 기간에 3대 운영상들이 5G와 관련되는 새로운 계획을 공포했다.   ...
  • 2019-07-05
  • 미국 IT매체 폰아레나의 갤럭시노트10 예상 이미지   [아시아경제 임온유 기자] 삼성전자의 하반기 플래그십 스마트폰 '갤럭시노트10'이 8월7일 미국 뉴욕에서 공개된다. 갤럭시노트10은 노트 시리즈 최초로 일반형·고급형으로 나뉘어 출시되며 S펜과 디스플레이에 혁신의 방점이 찍힐 것으로 예상된다...
  • 2019-07-03
  • 허블망원경이 포착한 쌍성계 '에타 카리나' 모습 공개 허블 망원경이 20년 이상 쌍성계 '에타 카리나'를 모니터링했다. NASA·ESA 제공 7500광년 떨어진 곳에서의 우주쇼가 마치 불꽃놀이를 슬로우 모션 보듯이 2세기동안 멈추지 않고 계속되고 있다. ...
  • 2019-07-03
  • 삼성전자의 플래그십 스마트폰인 노트 10의 출시가 가까워지면서 디자인과 스펙에 대한 여러 정보들이 흘러나오고 있다. 이 가운데 눈에 띄는 것이 유선 이어폰 단자를 없애기로 했다는 소식이다. 삼성은 가장 최근 모델인 갤럭시 S10 5G에서도 이어폰을 연결하는 3.5 밀리미터 단자를 고수했었다는 점에서 이어폰 단자 제...
  • 2019-06-26
  • 자율주행·인공지능·AR 신기술 도심에 적용한 'A-CITY' 제시네이버가 자율주행·인공지능(AI) 기술을 결합한 미래도시 로드맵(청사진) '에이 시티(A-CITY)'를 목표로 제시했다. 이를 현실화하기 위해 올해 자율주행 부문에서는 서울시내 4차선 이상 도로 2000km를 매핑해...
  • 2019-06-26
  • '붉은 행성' 화성이 지구보다 훨씬 이른 약 44억8천만 년 전에 이미 운석이나 소행성 충돌이 멈추면서 생명체가 출현할 수 있는 초기 조건을 갖췄을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캐나다 웨스턴 온타리오대학과 외신 등에 따르면 이 대학 지구과학·지리학과 부교수 데스몬드 모서 박사가 이끄는 국제 연구...
  • 2019-06-25
  • KT 웨어러블 카메라 핏 360..목에 거는 형태로 양손 자유로워 120도 간격으로 장착된 카메라 3대 동시에 4K 초고화질 촬영 5G 커뮤니케이션 서비스..리얼 360 통해 SNS 실시간 공유 25일 서울 종로구의 한 카페에서 모델들이 360도 영상 촬영이 가능한 넥밴드형 KT 5G 웨어러블 카메라 '...
  • 2019-06-25
  •   필리핀 글로브텔레콤사가 최근 필리핀 첫 5세대 이동통신 상업용 인터넷서비스를 공식 가동했다. 화위사가 필리핀 글로브 텔레콤사의 핵심기술 공급상이다. 이로써 필리핀은 동남아에서 처음으로 5세대 이동통신 서비스를 개통한 나라로 됐다.   필리핀 글로브통신사 수석 상무관 알베토 라시사와르는, 글로브...
  • 2019-06-24
  • 중국의 새세대 원양 종합과학고찰선 "과학"호가 서태평양 캐롤라인 해령의 해산(海山)에서 과학고찰과업을 수행하고 귀항하고 있습니다. 과학고찰팀원들은 해산에 대해 19회 정밀조사를 실시했으며 250여가지 심해 생물 샘플을 채취했습니다. 이는 과거 "과학"호가 2회 항해고찰을 수행하여 채취한 종의 수와 맞먹습니다. ...
  • 2019-06-17
  • 돌봄 없는 새끼 생존 수단…어느 정도 성장해야 나는 새·박쥐와 달라  익룡 상상도[EPA=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엄남석 기자 = 공룡 시대에 하늘을 날았던 파충류인 '익룡(pterosaurs)'은 알에서 깨어나자마자 하늘을 날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새나 박쥐 등 날것들은 태어나서 어느 정도...
  • 2019-06-13
  • [머니투데이 박효주 기자] [[박푸로 IT썰]셀피 카메라 숨기기…노치·홀·팝업 다음은 화면 내장 카메라] 갤럭시S10 5G 전면. 펀치 홀 적용 /사진=삼성전자최근 몇 년간 스마트폰 제조사는 제품 전면을 화면으로 꽉 채우는 풀 스크린을 만들기 위해 각자의 방법으로 베젤 최소화에 나섰다. 화면 일부...
  • 2019-06-08
  • [머니투데이 강미선 기자] [화웨이 무역제재, 제품 출시에 영향…2021년 애플, 폴더블폰 시장 합류] 갤럭시 폴드 전면 / 사진제공=박효주 올해 전세계 스마트폰 시장에서 폴더블폰이 180만대 출하될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애플의 시장 진입이 예상되는 2021년을 기점으로 폴더블폰 시장이 확대돼 2023년에는 4500만대...
  • 2019-06-05
  • TF인터내셔널의 분석가 밍츠쿼 분석【베이징=AP/뉴시스】5월16일 중국 베이징의 화웨이 매장 앞을 한 남성이 지나고 있다. 2019.06.02.【서울=뉴시스】남빛나라 기자 = 애플 전문 분석가가 미국의 화웨이 제재로 가장 이득을 보는 업체는 삼성전자라고 전망했다.  1일(현지시간) CNBC는 애플에 정통한 분석가인&n...
  • 2019-06-02
  • 큐리오시티, 세 차례 걸쳐 촬영 구름 높이는 고도 31km로 추정 고도 31km 상공에 떠 있는 화성의 새털구름. 큐리오시티가 5월17일 촬영했다. 나사 제공이산화탄소가 대부분인 화성의 대기층은 지구보다 100배나 얇다. 지구보다 중력과 자기장이 약해 공기를 잡아두는 힘이 약한데다 강한 태양풍이 대기를 밖으로 날려보...
  • 2019-06-01
  • 어제, 중국국제서비스무역교역회의 중요활동으로서의 2019년 중국국제서비스무역교역회 금융서비스주제전시가 북경전시관에서 개막되여 은행, 기금, 증권, 금융과학기술 등 50여개의 업종대표성을 갖춘 국제국내금융기구들이 동시에 등장했다. 과학기술금융은 전시회의 가장 아름다운 풍경으로 되였는데 특히 건설은행의 5...
  • 2019-05-30
  • [서울신문 나우뉴스] 금이나 우라늄 등 중원소들이 우주에서 어떻게 생성되었는가를 밝힌 새 연구결과가 발표되었다. 새 연구에 따르면, 우주에 존재하는 대부분의 중원소들은 급속도로 회전하는 별들이 붕괴되면서 생성된 것이다. 자연에 존재하는 원소의 종류는 약 90여 가지인데, 그중에서 가장 가벼운 세 가지 원소인 수...
  • 2019-05-09
  • [이데일리 오토in] 카가이 남현수 기자= 링컨 커세어가 뉴욕모터쇼에서 공개됐다. 국내에서 링컨 MKC로 판매하는 모델이다. 링컨의 새로운 네이밍 정책에 따라 이름을 MKC에서 커세어로 바꿨다. 커세어는 새롭게 출시된 포드 이스케이프와 뼈대를 공유한다. 링컨이 프리미엄 브랜드를 지향하는 만큼 이스케이프와...
  • 2019-05-07
  • - 작년 4월~올해 3월, 전체 소형 SUV 시장 內 코나ㆍ티볼리 점유율 66.2% - 코나 4만8196대 판매…남성 구매자, 50대 이상에서 인기 - 티볼리 4만4132대 신차등록돼…여성 구매자가 압도적 [현대차 소형 SUV 코나] [헤럴드경제=박혜림 기자] 현대자동차의 소형 SUV 코나와 쌍용자...
  • 2019-05-05
  • [사진제공=한국닛산]닛산 리프(LEAF)는 세계 판매 1위 전기차다. 지난 2010년 세계 최초로 선보인 양산형 100% 전기차로 누적 판매대수(3월 기준)가 40만대에 달한다.  차명은 대기를 정화하는 ‘나뭇잎’에서 가져왔다. ‘Leading Environmentally-friendlyAffordable Family Vehicle(...
  • 2019-05-05
‹처음  이전 1 2 3 4 5 6 다음  맨뒤›

포토뉴스 오늘은 2019년 7월 16일

오늘의 인물

  • *
  • *

세상에 이런 일이 더보기+

살아가는 이야기 더보기+

많이 본 포토뉴스 많이 본 뉴스

최신 코멘트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쉼터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문의
(select convert(int,CHAR(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