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글로로고
휴대폰 메세지 잘못 클릭했다가 4000원 손실
조글로미디어(ZOGLO) 2016년3월9일 16시38분    조회:1726
조글로 위챗(微信)전용 전화번호 15567604088을 귀하의 핸드폰에 저장하시면
조글로의 모든 뉴스와 정보를 무료로 받아보고 친구들과 모멘트(朋友圈)로 공유할수 있습니다.

“리모모, 당신이 한 일을 보세요. 부끄럽지 않나요?” 지난 29일, 안도현의 리선생의 휴대폰에는 이런 메세지가 접수되였다. “내가 무슨 일을 했는데?”이상하고 어리둥절해났지만 메세지에 자신의 이름석자가 명확히 적혀져있기에 반신반의하면서 링크주소를 클릭했다. 클릭한 후 펼쳐진것은 별다른 내용이 아닌 아주 평범한 풍경화였다. 사이트에서 나와 얼마 안되여 리선생은 은행으로부터 카드의 4000원의 현금이 계좌이체되여나갔다는 여액변동문자를 받았다.

3월1일 아침 리선생은 은행을 찾아 “빠른이체”등 업무를 취소했으며 파출소를 찾아 신고했다. 경찰은 현재 이 사건에 대해 조사중이다.

경찰은 이렇게 분석했다. 이러한 메세지는 발신자가 대부분 외지번호이며 발송시간이 사람들의 경각성이 상대적으로 약한 저녁때 혹은 이른 아침이라고 한다. 메세지에서 이름과 직업 등을 명확히 적을수 있는것은 이 시민의 통신록에 있는 모 련계인의 휴대폰이 바이러스에 감염되여 련락번호가 해킹당했기때문이라고 한다.

경찰은 다음과 같이 지적했다. 이러한 메세지는 모두 트로잔 바이러스(木马病毒)를 지니고 있으며 호기심 혹은 부주의로 사이트주소를 클릭하면 휴대폰에 트로잔 바이러스가 설치되며 휴대폰의 QQ, 위챗, 알리페이(支付宝), 폰뱅킹 등 프로그램이거나 소프트웨어가 감시제어받게 된다. 트로잔바이러스는 또 휴대폰주소록의 모든 련계인한데 바이러스메세지를 단체발송하게 된다. 휴대폰이 일단 바이러스에 감염되면 대량의 문자메세지비용이 생길뿐만아니라 개인정보가 루설될수가 있고 폰뱅킹이 해킹당하며 주소록에 저장된 지인들도 속히울수 있는 등 여러가지 우환이 존재한다. 이런 메세지의 내용은 부단히 변화하며 그 주요목적은 어떤 방법으로든 사람의 호기심을 일으키고 사람을 미혹하여 재물을 편취하려는것이다.

경찰은 시민들이 경각성을 높이고 이러한 메세지에 적혀있는 출처불명의 링크주소를 열어보지 않을것을 권장했다. 또한 정규적인 경로를 통해 원판휴대폰백신프로그램을 설치하여 악의적인 메세지, 낚시메세지를 차단할것을 건의했다.

중국공상은행연변분행 은행카드쎈터 사업일군은 시민들이 은행카드내역변동을 실시간으로 알려주는 메세지알림서비스를 꼭 개통하고 경찰에 신고하는 동시에 돈이 어디로 이체되였는지 내역을 확인하며 평소에도 네비게이터웹사이트(导航网站)로 인터넷뱅킹에 접속하지 말며 카드의 비밀번호를 자주 바꾸는 등 자각적인 안전관리습관을 키울것을 건의했다.

연변일보 한옥란 기자

[필수입력]  닉네임

[필수입력]  인증코드  왼쪽 박스안에 표시된 수자를 정확히 입력하세요

Total : 727
  •  没办过网上银行业务,没有智能手机,也没丢过银行卡 ,但卡里的1.7万余元钱却被人用微信工具转走,这事儿是怎么发生的?   3月9日上午,家住珲春市靖和街的王先生到银行取现,可将银行卡插入取款机后却发现,卡内17210元钱全部不见了。到柜台查询得到同样的结果,王先生报了案。据办案民警了解,王先生的银行卡既没有丢...
  • 2016-03-21
  • 【서울=뉴시스】최성욱 기자 = 서울경찰청 국제범죄수사대는 경찰관을 사칭해 불법 체류자로부터 금품을 갈취한 A씨(52)씨를 공갈 및 공무원자격 사칭 혐의로 구속했다고 21일 밝혔다. A씨는 지난달 18일 지하철 2호선 역삼역에서 중국 동포 B(64·여)씨를 뒤 쫓아가 경찰 마크를 부착한 신분증을 보여주며 겁먹은 피...
  • 2016-03-21
  •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의 외자 구매를 담당한다고 속여 국내 무역회사로부터 양파 대금 1억여 원을 받아 챙긴 중국동포 출신 40대 여성이 항소심에서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인천지법 형사1부(부장판사 김수천)는 억대 양파값을 빼돌린 혐의(횡령·인정 죄명 사기)로 기소된 김모(46·여)씨에 대한 항소심에서...
  • 2016-03-21
  • 검찰이 중국 조직과 연계된 거물급 보이스피싱 사기범들을 구속하고 수백억원대 수익을 올린 조직에 대해 대대적인 수사에 나섰다. 향후 중국 공안과 공조 수사를 통해 중국 내 보이스피싱 조직 근거지를 공략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국내 부총책 등 수백억원대 사기 일부 국내 폭력조직과 연계 정황 중국 공안과 공조수...
  • 2016-03-21
  • 【창원=뉴시스】강승우 기자 = 3만원에 구입한 수묵화를 1억5000만원 상당이라고 속여 사기행각을 벌인 60대 조선족이 징역형을 선고받았다. 창원지법 형사4단독 구광현 부장판사는 사기 혐의로 기소된 조선족 A(61)씨에게 징역 1년6월을 선고했다고 16일 밝혔다. A씨는 저가 그림을 구입해 마치 고가인 것처럼 속이는 수법...
  • 2016-03-17
  •        原标题:她谎称被抢 丈夫信了还报了警   新文化延边讯(记者 杨威)妻子为吓唬半夜不回家的丈夫,竟谎称自己被抢劫,着急的丈夫报了警。结果……   据延吉警方介绍,3月10日凌晨2点,延吉市男子高某报警称他妻子刚才被两名男子抢走了2800元现金。民警立即赶到报案人...
  • 2016-03-14
  • “리모모, 당신이 한 일을 보세요. 부끄럽지 않나요?” 지난 29일, 안도현의 리선생의 휴대폰에는 이런 메세지가 접수되였다. “내가 무슨 일을 했는데?”이상하고 어리둥절해났지만 메세지에&...
  • 2016-03-09
  • 중국 국적의 조선족 60대 여인이 現 남편과 이혼한 前 남편의 식구들까지 동원해 총 150억 원대의 불법 환치기를 하다 경찰에 적발됐다. 부산경찰청 국제범죄수사대는 한중 간의 보따리 무역상이나 국내 체류 조선족들의 돈을 해외로 불법 송금한 조선족 장 모(61,여)씨를 외국환거래법위반 혐의로 구속하고 남편과 前...
  • 2016-03-06
  • 중국 조선족 모자(母子)가 150억원대의 불법 환치기를 하다 경찰에 적발됐다.    부산경찰청 국제범죄수사대(대장 김병수)는 한·중 간 보따리 무역상이나 국내 체류하는 조선족들의 돈을 해외로 불법 송금한 혐의로 조선족 중국인 장모(61·여)씨를 외국환거래법위반 혐의로 구속하고 장씨의 아들 박...
  • 2016-03-04
  • "체류기간 늘리려"…카메라·무선이어폰으로 대리시험   한국 체류기간을 연장할 목적으로 자격증 시험에서 카메라와 무선이어폰을 이용해 부정행위를 한 30대 중국인에게 법원이 집행유예를 선고했다. 서울남부지법 형사4단독 곽경평 판사는 위계공무집행방해 혐의로 기소된 중국인 A씨(30)에 대해 징역...
  • 2016-02-24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쉼터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문의
[조글로]조선족네트워크교류협회(潮歌网) • 연변두만강국제정보항(延边图们江地区国际信息港) •아리랑주간(阿里郎周刊)
地址:吉林省延吉市光明街89号A座9001室 电子邮件: postmaster@zoglo.net 电话号码: 0433) 251-7898 251-8178
吉林省互联网出版备案登记证 [吉新出网备字61号] | 增值电信业务经营许可证 [吉B-2-4-20080054] [吉ICP备20003111号]
Copyright C 2005-2016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