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글로로고 media
림연의 문학평론집 '불과 검의 탐색' 읽으셨습니까?
조글로미디어(ZOGLO) 2018년2월23일 11시25분    조회:308
조글로 위챗(微信)전용 전화번호 15567604088을 귀하의 핸드폰에 저장하시면
조글로의 모든 뉴스와 정보를 무료로 받아보고 친구들과 모멘트(朋友圈)로 공유할수 있습니다.

중외명시를 찾아서

림연의 문학평론집 <불과 검의 탐색'>을 읽으셨습니까?  이 평론집은 2000년 5월, 연변인민출판사에 의해 출판되였다.

<불과 검의 탐색'>은 2부로 나뉜다. 제1부는 "중국현대시문학의 선구자들"이고 2부는 "시문학의 대가들"이다.

<불과 검의 탐색> 제1부에 소개하는 호적, 서지마, 주상, 리금발 등 시인들은 60년대 대학교재에서는 푸대접받던 시인들인데 지금은 공정한 평가를 받고 있다. 그리고 2부의 시인들은 림연 본인이 무척 즐기는 외국시인들이. <실락원>을 쓴 시인은 장님시인이고 위대한 시인 바이론은 태여날 때부터 절름발이다. 독일의 하이네는 평생 망명생활하던 유태인이고 쏘베트시인 마야꼽쓰기의 삶도 그리 화려하지 못했다. 더구나 괴짜시인으로 신비화된 보들레르는 에덴동산의 <금과>를 따고도 반신불수의 몸이 된다. 모두가 다재다능한 시인들이였으나 이들의 운명은 불우했다. 이런 것에 공감을 느끼고 매료되였다는 저자 림연이다.

림연평론가는 머리말에서 <불과 검의 탐색>은 시로 쓴 자화상은 아닐지라도 내 모습의 일단이 고스란히 투영되지 않았나 하는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림연의 저서로는 역저 <웃음과 여유를 주는 지혜들>, 편저 <서울바람>, 론저 <서울바람의 두 흐름> 등이 있다.

조글로미디어








 

파일 [ 2 ]

[필수입력]  닉네임

[필수입력]  인증코드  왼쪽 박스안에 표시된 수자를 정확히 입력하세요

Total : 18
  • 이호철 유작 ‘우리네 문단골 이야기’ 1950, 60년대 문단 풍경 정겹게 되살려 대표작 ‘판문점’ 취재 뒷이야기도 소설가 이호철(1932~2016)이 등단작 ‘탈향’을 처음 쓴 것은 1952년, 피난지 부산에서였다. 최초의 제목은 ‘어둠 속에서’였고 200자 원고지 45장 분량이었다. 그...
  • 2018-10-05
  • “진정한 권력은 공포다(Real power is fear).” 한비자(韓非子)나 마키아벨리가 했을 법한 이 말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워터게이트 사건 특종 기자인 밥 우드워드 워싱턴포스트(WP) 부편집인과의 인터뷰에서 했다. 정확히는 “진정한 권력은, 나는 이 단어를 쓰고 싶지 않지만, 공포다”이다...
  • 2018-09-07
  • 서경식 도쿄경제대 교수는 재일동포다. 재일동포라는 사실이 그를 규정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성장 과정에서 두 형의 영향을 크게 받았다. 둘째 형 서승과 셋째 형 서준식은 한국에 유학 중이던 1971년 ‘재일동포 학원침투 간첩단 사건’으로 체포돼 각각 19년, 17년을 옥중에서 보냈다. 서경식은 청년 시절...
  • 2018-07-18
  • [여름 휴가지에 가져갈 한 권의 책] [1] 논픽션   여름의 한복판을 벗어나 어디론가 떠날 때 책을 꼭 챙겨 넣는다는 '북 마니아'에게 물었다. 이번 휴가 때 가지고 갈 책 한 권은 무엇입니까? 문화심리학자 김정운, 영국인 칼럼니스트 팀 알퍼, 소설가 편혜영, 경제학자 우석훈이 추천했다.   선글라스는...
  • 2018-07-15
  • 추천인: 김해영(연변대학 교육학과 부교수) 추천도서: 매튜스의 《아동철학 3부곡》 추천대상: 부모, 교원 및 교육에 관심 있는 자 매튜스(马修斯)의 《아동철학 3부곡》은 아이들의 끊임없는 질문에 대한 어른들의 고민, 아이들을 ‘경청, 사유, 표현’할 줄 아는 아이로 키워주고 싶어하는 교원과 부모님들의 ...
  • 2018-07-03
  • [서평] 20년 경력 의사가 말하는 [오마이뉴스 임윤수 기자] 의사는 냉정하고 감정이 무딘 인간이라고 생각하는 것은 어쩌면 필자만의 선입견일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필자가 겪은 최소한의 경험만으로 볼 때, 의사는 분명 여느 사람들보다는 차갑고 감정이 무딘 부류의 사람들이라 생각됩니다.   엄마가 돌아가시...
  • 2018-06-26
  •     党的十八大以来,总书记对加强和改进新闻舆论工作,提出一系列新观点新论断新要求,形成体系完整、科学系统的新闻思想。   《习近平新闻思想讲义(2018年版)》(以下简称《讲义》)一书,对习近平新闻思想进行全面深入阐释。这一思想,是习近平新时代中国特色社会主义思想的重要组成部分。   除序言外,《...
  • 2018-06-21
  • ◇드라이빙 미스 노마/팀 바우어슈미트/라미 리들 지음·고상숙 옮김/352쪽·1만4000원·흐름출판 노마 진 바우어슈미트 씨는 2015년 7월 말기 암 진단을 받자 투병 대신 여행을 선택한다. 생애 마지막 순간을 가장 따뜻하고 아름다운 시간으로 채웠던 그의 여정은 죽음을 향한 새로운 시선을 제시했다. ...
  • 2018-05-19
  • [굿모닝, 닥터] '뇌 휴식' 책 펴낸 이시형 세로토닌문화원장 뇌도 일하지 않아야 '진짜 휴식' 잠들고 첫 90분 수면의 質 중요해 뇌 피로 해결 안 되면 질환 잘 걸려 이시형 박사가 현대인의 뇌 피로 상태와 제대로 된 피로 해소법을 담은 책 '쉬어도 피곤한 사람들'을 냈다. /신지호 헬스조선 기자...
  • 2018-03-23
  • ◇어느 애주가의 고백/다니엘 슈라이버 지음/248쪽·1만5000원/스노우폭스북스 ‘그만 좀 마셔야지’라는 생각을 안 해본 사람이 있을까. 날이 좋아서, 날이 좋지 않아서, 비가 와서, 승진을 해서, 승진에서 누락돼서….     이 책은 그렇게 시나브로 젖어 들어가 거의 알코올 중독 상...
  • 2018-03-18
  •   소설은 웨일스 탄광 동네에서부터 시작한다. 시대는 1차세계대전이 일어나기 전인 1911년부터이다. 귀족과 천민이 확실히 구분되고 녀성에게는 참정권도 없었던 그 시대는 바로 현재로부터 고작 백년 전에 불과했다. 영국에서 시작한 이 소설은 미국과 독일, 로씨야로 이어지며 딱히 누가 주인공이라 할 것없이 유년...
  • 2018-03-12
  •   독일에서 끊임없는 론난을 일으켰던 마르틴 발저의 장편소설 《어느 비평가의 죽음》 중문판이 올초 절강문예출판사에 의해 출간됐다. 지난 2002년 그해 노벨상 문학상 수사장인 유태계 헝가리 작가 임레 케르테스는 이 작품이 자신에게 상처를 줬다고 소설가 마르틴 발저를 강력히 비판했다. 이에 따라 그해 이 작...
  • 2018-03-12
  • 중외명시를 찾아서 림연의 문학평론집 을 읽으셨습니까?  이 평론집은 2000년 5월, 연변인민출판사에 의해 출판되였다. 은 2부로 나뉜다. 제1부는 "중국현대시문학의 선구자들"이고 2부는 "시문학의 대가들"이다. 제1부에 소개하는 호적, 서지마, 주상, 리금발 등 시인들은 60년대 대학교재에서는 푸대접받던 시인들인...
  • 2018-02-23
  • 를 읽고 국내 체류 외국인이 공식적으로 200만명을 돌파하였다고 한다. 거리를 걷다보면 자주 보이는 동남아시아인들, 중국인들, 중국계 한국인들을 보면, 쉽게 체감할 수 있다. 그러나 그들이 한국에서 어떻게 살아가고 있는지는 우리가 노력해서 보지 않는 한 잘 보이지 않는다.  그렇다. '주변적 존재'들은...
  • 2018-02-03
  • [책의 향기]  ◇그럼에도 일본은 전쟁을 선택했다: 청일전쟁부터 태평양전쟁까지/가토 요코 지음·윤현명 이승혁 옮김/448쪽·1만8000원·서해문집 태평양전쟁의 시작인 일본의 진주만 침공을 그린 영화 ‘진주만’. 미국은 진주만의 수심(12m)이 얕아 어뢰 공격이 불가능하다고 여겨 방심...
  • 2018-01-07
  •   신화넷과 인민넷, 아마존중국 등 에서 앞다투어 올 한해 최다 판매 추천도서 리스트를 내놓았다.    각 포털사이트 열독코너와 온라인서점에서 내놓은 도서판매 동향을 분석한 데이터와 다양한 환경변화를 바탕으로 올 한해 독자들의 리뷰가 가장 많이 달린 도서 5권을선정했다.    올 한해 독...
  • 2017-12-25
  •   2017년 한해도 저물어간다. 올 한해를 마무리하면서 남은 짧은 시간이라도 무엇을 할지 고민된다면 주저없이 독서를 추천한다. 책을 읽는 동안 움직이는 얼굴 근육이 책 읽는 사람에게 지성미를 더한다고 한다. 비단 지성이 아니라도 책만큼 좋은 친구는 없다. 년말 하루 혹은 이틀 정도는 스마트폰 대신 책을 들고...
  • 2017-12-25
  •   “여러분이 삶을 점수 매겨지는 삶으로 한정한다면 그건 삶을 잃는 것과 똑같다. 목마를 사려고 살아 숨 쉬는 진짜 말을 파는 셈이다. 그 목마를 자식들에게까지 넘겨주리라고 생각하면 더 끔찍하다.”(31쪽)     프랑스의 교육 컨설턴트 이드리스 아베르칸이 쓴 ‘뇌를 해방하라’가...
  • 2017-12-20

포토뉴스 오늘은 2018년 10월 24일

오늘의 인물

  • *
  • *

세상에 이런 일이 더보기+

살아가는 이야기 더보기+

많이 본 포토뉴스 많이 본 뉴스

최신 코멘트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인물 | 단체 | 블로그 | 쉼터 | 레터 | 포토 | 조글로뉴스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 | 뉴스스탠드 | 광고문의
[조글로]조선족네트워크교류협회(潮歌网) • 연변두만강국제정보항(延边图们江地区国际信息港) •아리랑주간(阿里郎周刊)
地址:吉林省延吉市光明街89号A座9001室 电子邮件: postmaster@zoglo.net 电话号码: 0433) 251-7898 251-8178
吉林省互联网出版备案登记证 [吉新出网备字61号] | 增值电信业务经营许可证 [吉B-2-4-20080054] [吉ICP备05008370号]
Copyright C 2005-2016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