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블로그 | 조선족사이버문학관
      리수산 미니홈
전체글

프로필/나의 앨범
(한문) 칼럼/단상/수필
(한글) 칼럼/단상/수필
론문
문장검색 search
Calendar
2017 - 9
S M T W T F S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Recent Entries
피해의식은 문제해결에 역 (0)
웃으며 살아가야 (이수산) (0)
與五常大米 /李水山 (0)
조선족의 밝은 미래 /이수 (0)
조선족사회발전의 걸림돌 (0)
Recent Comments
한 대학교수가 재학생제자
01/04 - 제발로 걸어서 써낸 논문:
길림일보사와 박광익기자님
01/04 - 리수산
현재에 이르러 국제화 다
10/24 - yoonkisoo
세계를 여행 다니면 어느
10/08 - 방삿갓
유럽에서 독일,영국,프랑
10/07 - 참신
리수산 명사미니홈 > 전체
창업문화는 민족사회의 명맥 (리수산)
( 2010년 10월 23일 21시 17분 32초 )
  NAME : 리수산   |   HOME : http:// VOTE : 63   |   HIT : 458  
창업문화는 민족사회의 명맥


리수산



등소평의 말은 짧고 철학적이다. 말이란 길다고 해서 더 뜻이 깊은것이 아니다. 빈말은 아무리 길어봤자 결국은 아무런 쓸모도 없는 헛소리에 불과하다. 등소평은 물질문명과 정신문명 이 “두손이 모두다 억세여야 한다”고 말한바 있다. 우리 민족이 걸어온 력사를 돌이켜보아도 매우 지당한 말이다.

  우리 민족은 교육을 중시하고 많은 인재를 배출하여 다른 민족보다 앞섰다고 자부하고있지만 민족사회를 발전시키기엔 아직 엄청 부족하다. 산업과 학문 연구의 결합이 너무나 박약하기때문이다. 일례로 20년전 북경대학이나 청화대학에서 우수한 인재들이 학교담벽을 뛰여넘어 “방정”(方正)이나 “련상” 같은 컴퓨터기업을 꾸리지 않았더라면 아마도 오늘에 이르기까지 중국의 IT산업은 비약적인 발전을 가져오지 못했을것이다.

  여기엔 교육구조와 사회적관념이 작용을 하고있다. 즉 응시교육에만 매달리다보니 설사 좋은 학교에 승학하고 후날 대학교수로 된다고 해도 지방이나 민족사회 발전과는 동떨이진 상태가 되고만다. 하지만 우리가 좀더 일찍 직업교육에 중시를 돌렸더라면 우리 지방, 우리 민족 사회발전에 큰 도움을 줄수 있는 수많은 인재가 육성되였을것이고 보다 많은 사람들이 성공의 보람을 느꼈을것이다.

  우리 동포들이 차별대우가 심한 일본에서 발을 붙일수 있는것도 파친코(パチンコ)와 같은 민족기업과 민족학교를 중심으로 한 민족문화가 기틀을 잡았기때문이다. 물론 정치에도 참여하고 국회의원, 장군과 대학교수도 배출되여야 하지만 그보다 창업가가 보다 많이 배출되여야 한다.

  문화는 한 민족의 경제와 사회를 이어가고 지켜가는 피줄기이다. 문화가 없는 민족은 생존과 발전의 근거와 보람을 잃어버리게 된다. 아무리 경제가 발달하고 높은 직위에 있다고 해도 기반문화를 잃어버리면 별 보람을 느끼지 못하기 마련이다. 어디서 왔고 어디로 가느냐는 삶의 명맥인 귀속감을 잃게 되기때문이다.

  젊음이 곧 파워이고 에너지이다. 젊을 때 지식과 기술, 그리고 경영학을 배우고 노하우를 축적하라. 그러면 점차 창업의 길이 열린다. 우리 모두 인습을 답습하려 하지 말고 하루빨리 창업의 길을 모색하고 실천해보자. “모든 길은 로마로 통한다”고 수많은 민족기업들이 힘을 합치면 탄탄대로가 만들어진다. 기업이 살아남고 발전할수 있는 길은 오로지 연구와 개발뿐이다. 연구와 개발을 소홀히 하는 나라와 기업은 흔히 남의 뒤꽁무니를 따라가거나 남의 성과를 표절한다.

  실학과 실업정신을 키워내는 문화가 바로 창업문화이기도 하다. 창업문화는 민족사회의 명맥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SITE : http://


TOTAL : 167 , PAGE : 1 / 9
NO SUBJECT NAME DATE VOTE HIT
N 리수산 프로필 리수산 05-31 135 2153
166 피해의식은 문제해결에 역효과 리수산 05-09 55 280
165 웃으며 살아가야 (이수산) 리수산 03-28 57 275
164 與五常大米 /李水山 리수산 01-18 32 338
163 조선족의 밝은 미래 /이수산 리수산 01-13 44 480
162 조선족사회발전의 걸림돌 리수산 01-07 44 816
161 중국조선족앞엔 놓인 갈림길 /이수산 리수산 01-06 49 607
160 토론문제: 조선족대학생들의 취업과 창업 [2] 리수산 01-04 37 366
159 조선족에 롯데같은 대기업 나올수 없을가 리수산 12-23 37 355
158 階級社會和等級社會 리수산 12-17 17 284
157 농민공들의 기쁨과 설음 리수산 12-13 31 354
156 환상과 허영심을 버려야 돌아 오는 교육과 민족 리수산 12-13 36 288
155 200만 조선족이 살고 있는 중국에 왜서 롯테같 리수산 12-13 39 450
154 唯有人才才能發現人才 리수산 12-04 21 401
153 虛心向改革開放初期學習 (이수산) 리수산 12-03 22 294
152 農産品可以物美價廉 리수산 11-24 16 188
151 沒有土地的農民從事的中國農業令人堪憂 리수산 11-22 39 266
150 中國外交困局的反思和展望 리수산 11-16 18 427
149 中國如何與周邊國家改善關系? 리수산 11-14 27 338
창업문화는 민족사회의 명맥 (리수산) 리수산 10-23 63 458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