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기활
http://www.zoglo.net/blog/wujihuo 블로그홈 | 로그인
<< 5월 2019 >>
   1234
567891011
12131415161718
19202122232425
262728293031 

방문자

조글로카테고리 : 블로그문서카테고리 -> 포럼 -> 일반칼럼

나의카테고리 : 칼럼/단상/수필

비판은 기술이며 예술이다
2017년 05월 28일 08시 29분  조회:2465  추천:0  작성자: 오기활
제나라 경공은 새를 특별히 즐겼다. 그는 촉주라는 사람에게 자기가 잡아온 새들을 전문으로 사양하게 하였다. 
 
그런데 하루는 촉추의 소홀함으로 새들 중 한 마리가 날아가 버렸다. 하여 경공은 화김에 축주를 죽이라는 엄령을 내렸다. 이에 안자(晏子)는 경공의 처사가 부당하다고 생각하면서도 경공을 알현한 후 이렇게 말했다.
 
“촉주를 죽임은 마땅합니다. 저의 생각에는 그는 세가지 죽을 죄를 지었습니다. 바라건대 촉주를 데려다 놓고 그의 앞에서 그의 죄장을 낱낱히 알려주어 그가 진정 마음속으로 깨우친후 사형을 집행하도록 윤허해 주십시오."
 
  경공은 안자의 청구를 허락했다.
 
축주가 불려왔다. 안자는 경공이 보는 앞에서 촉주의 죄상을 이렇게 렬거했다.
 
“너는 나라 주공이 잡아온 새를 날려 보냈으니 이것이 너의 첫 번째 죄로다.
 
다음은 네가 주공으로 하여금 단지 새 한 마리 때문에 사람을 죽이는 처벌을 내리게 했으니 이것이 너의 두 번째 죄이로다. 그 다음은 네가 죽은 후 여러 나라의 제후들이 제나라의 주공이 사람보다 새를 더 중히 여긴다는 후론을 하겠으니 네가 우리의 주공에게 여러나라 사람들의 견책을 받아야 하는 재난을 안겼으니 이것이 너의 세번째 죄이니라.”
 
안자는 축주의 죄장을 이렇게 세가지로 렬거한 후 경공에게 아룄다.
 
“촉주의 죄장이 이렇게 크오니 주공께서 속히 그를 죽이도록 하십시오!”
 
이에 경공은 “그만 두어라. 원래 내가 잘못 조치한 일이로다.”고 답했다.
 
재상의 현명한 기지가 한 사람의 목숨을 살리고 군주의 위엄을 지키게 하였다.
 
우리 말에 “입은 삐뚤어도 말은 바로하라”는 속담이 있다. “말은 바로하라”는 “바른말을 하라”는 것으로 정언, 직언을 말한다. 그런데 그제나 지금이나 정언이니 직언적인 비판의 소리를 즐기는 사람이 많지는 않다. 반면에 상당한 권력이나 직위를 가진 사람일수록 남들의 입발린 말과 미사구려에 도취된다. 극 소수사람들이 자신의 리익에 연연치 않고 상대가 누구던 관계없이 자기가 보고 듣고 느끼고 생각한 것을 직언,직필(直筆)을 하는데 이에 많은 사람들이 맘속으로는 “잘한다”며 성원하면서도 직언자의 뒤 일을 걱정하며 불안해 한다.
 
우리 말에 “달라는데도 고운사람이 있고 주자는데도 미운사람이 있다”는 속담이 있다. 문제는 어떤 말로 달라고 하고 어떤 말로 주겠다는 화자의 구술에 달렸다. 례하면 ”나를 달라”보다도 “송구스럽지만 저를 줄수 없을가요?”로 공손히 청탁하거나 “당신을 주겠는데는 …”하면서 뒤말에 거친 토를 다는 것 등이다. 
 
안자처럼 당사자의 감정을 거슬리게 하지 않으면서 오히려 그로 하여금 반성하도록 유도하는 “비판”이 바로 비판의 기술이며 예술이다. 
 
비판의 효과는 교정과 반성으로 대변한다. 자신 있게 비판하고 당당 하게 받아들이게 하는 올바르고 예술적인 비판은 긍정적인 에너지를 방출한다.
 

[필수입력]  닉네임

[필수입력]  인증코드  왼쪽 박스안에 표시된 수자를 정확히 입력하세요.

전체 [ 3 ]

3   작성자 : 우민
날자:2017-05-29 09:52:04
아래 하나더님
보충입니다.

도투도 검정개숭을 할 권리와 자격과 필요가 있습니다.

이것은 진리이며 찬양해야 합니다.
2   작성자 : 우민
날자:2017-05-29 09:50:19
아래 하나더님.

비판은 천부적인 권리이고 법적인 권리입니다.
비판에 자격이 있나 없나 조건이 부가된다면 이것은 억지입니다.

검정개 도투숭을 왜 못합니다.
완전히 할 수 있습니다.
문제는 정확 여부에 달려 있습니다.

만약 그 비판이 착오라 하더라도.
모택동의 말대로.
할 말은 다 하고 틀리면 고치고 없으면 삼가해야 한다는
철리가 적용되어야 합니다.

비판은 현대 사회 발전의 필수 조건입니다.


참고하세요.
1   작성자 : 하나더
날자:2017-05-29 06:11:45
비판은
자격이고 용기이고
그다음 예술이라 생각한다.
자격 없는 자의 비판은 검둥개 도투숭하는 격이고
용기는 정의감에서 나오고
비판의 예술은 배려와 지혜에서 온다.
Total : 281
번호 제목 날자 추천 조회
281 스트레스도 때론 즐기자 2019-05-01 0 66
280 남을 미워하면… 2019-04-12 0 138
279 지금에 최선을 ... 2019-04-01 1 234
278 잊혀지지 않는 까울령고개 2019-03-27 0 181
277 비록 죽은아이의 자지를 만지는 격이라지만… 2019-03-18 1 388
276 동년의 설날이 그립고 그립다 2019-03-06 0 489
275 시련(試鍊)의 뜻 2019-03-01 0 255
274 안생목표가 확실하면 2019-02-18 1 281
273 “종이장 국장” 2019-02-01 2 343
272 연변에서 “이웃절”을 법(조례)정명절로 정하자 2019-01-24 2 381
271 선과 악은 어떻게 다른가? 2019-01-22 0 402
270 정부의 “건망증”이 걱정된다 2019-01-15 3 454
269 '렴치없이 산다면 아직도 몇 십년은 문제없소' 2018-12-21 0 916
268 <<우리 말로 말해라…>> 2018-12-09 0 443
267 <<우리 말로 말해라…>> 2018-12-09 0 395
266 개 같은 훌륭한 인생 2018-12-01 0 484
265 내가 나를 아는 것 2018-11-17 0 433
264 항일가족 99세 할머니의 간절한 원망을 들어본다 2018-10-29 1 742
263 날강도와 돌팔이 2018-10-16 0 589
262 “조선족이 앵무샌가?” 2018-10-15 0 623
‹처음  이전 1 2 3 4 5 6 다음  맨뒤›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쉼터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문의
(select convert(int,CHAR(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