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글로로고
‘나쁜녀석들’ 사기 캐릭터 김아중은 어떻게 탄생했나
조글로미디어(ZOGLO) 2019년9월13일 05시35분    조회:595
조글로 위챗(微信)전용 전화번호 15567604088을 귀하의 핸드폰에 저장하시면
조글로의 모든 뉴스와 정보를 무료로 받아보고 친구들과 모멘트(朋友圈)로 공유할수 있습니다.


'나쁜 녀석들: 더 무비'에 김아중이 없었으면 어땠을까.

지난 9월11일 개봉해 절찬 상영 중인 영화 ‘나쁜 녀석들: 더 무비’ 손용호 감독은 최근 뉴스엔과 인터뷰에서 배우 김아중과 호흡을 맞춘 소감을 밝혔다.

'나쁜 녀석들: 더 무비'에 새로운 캐릭터로 합류한 김아중은 자칭 애널리스트, 타칭 전과 5범의 감성사기꾼으로 유려한 언변과 남다른 두뇌회전을 자랑하는 ‘곽노순’역을 맡았다. 곽노순은 원작 드라마 방영 당시 독보적인 존재감을 입증했던 전설의 주먹 박웅철(마동석), 나쁜 녀석들의 설계자 오구탁(김상중)과 함께 새로운 케미를 만들어갈 캐릭터로 대체 불가한 매력을 선보였다.



원작 드라마에 등장하지 않는 새 캐릭터 곽노순은 당초 남성으로 기획됐다가 여성 캐릭터로 전면 교체됐다. 그러면서 김아중이 '나쁜 녀석들: 더 무비'에 합류하게 되면서 원작과 차별화를 갖게 됐다. 손용호 감독은 곽노순 캐릭터에 대해 "단순히 남자를 여자로 바꾸자는 차원이 아니었다. 써보니까 우리 캐릭터는 꼬리에 꼬리를 물고 장점과 단점이 명확해야 하는데 박웅철(마동석) 캐릭터 옆에 붙이니까 균형이 좀 떨어지더라. 신의 균형을 어떻게 맞을까 고민했는데 김아중 배우라면 좋을 것 같다는 뜬금없는 이야기가 나왔다. 그래서 김아중 배우를 두고 급하게 시나리오를 썼다"며 "다행스럽게도 김아중 배우가 캐스팅 됐고, 현장에서도 김아중 배우한테 도움을 많이 받아 시나리오를 점점 더 세공했다. 현장에서도 의견을 조율하면서 지금의 곽노순이 나왔기 때문에 참 재밌고 좋았던 작업이었다"고 회상했다.

김아중은 두뇌회전은 물론, 미모까지 출중한데다가 심지어 싸움까지 잘하는 완벽한 사기 캐릭터다. 김아중은 싸움까지 잘하는 곽노순을 보여주기 위해 예정에도 없던 액션에 도전해 화제를 모았다. 이와 관련, "나도 그렇게까지 나올 줄 몰랐다"고 말문을 연 손용호 감독은 "너무 많아지면 허황되니까 리얼리티 안에서 여자 캐릭터도 나쁜 녀석들처럼 할 수 있다는 걸 말하고 싶었다. 그렇게 조금씩 쌓아올라갔다"며 "책상 차는 것과 같은 장면이 있어서 그런 지점이 가능했던 것 같은데 점점 하다보니까 말이 되더라"고 설명했다. 이어 "원래 계획은 세웠지만 분량이 더 늘어났다. 김아중 배우가 즉흥적으로 현장에서 잘해주셨고 결과물도 여성 배우가 할 수 있는 선에서 잘했다. 균형미도 잘 맞았기 때문에 만족하고 있다"며 김아중의 즉흥 액션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단순 홍일점이라는 점 외에도 곽노순 캐릭터는 '나쁜 녀석들: 더 무비' 안에서 여러모로 튄다. 손용호 감독은 "곽노순은 모든 걸 이용해서 사람들의 마음을 빼앗는 인물이다. 그래서 좋아하시는 분들은 굉장히 환호한다. 로맨스가 있거나 신파가 있거나 그런게 아니라 캐릭터가 찐득거리지 않고 쿨하게 처음부터 끝까지 달려가는 캐릭터가 바로 곽노순이고, 우리 영화에서도 주인공으로 함께 이루고 있기 때문에 만족하고 있다"고 전했다.

남성 중심으로 돌아가는 범죄오락물에서 유일한 홍일점인 곽노순. 최근 들어 범죄물 속 여성 캐릭터를 소비하는 방식에 대한 비판적 여론이 들끓기 시작하면서 '나쁜 녀석들: 더 무비' 또한 섹시 사기꾼 캐릭터 곽노순에 대한 고민을 하지 않을 수 없었다. 손용호 감독은 "그에 대한 고민이 굉장히 많았다"며 "곽노순이 만약 여기 들어와 소비되는 캐릭터면 안하니만 못하는 상황이 올 수도 있고 생각했다. 그래서 김아중 배우가 굉장히 잘해준 것 같다. 현장에서도 의견을 많이 내주시고 나도 엄청 심혈을 기울여 만든 캐릭터이기 때문에 만족도 하고 있고, 좋은 작업이었다"고 털어놨다.

한편 드라마를 영화화 한 ‘나쁜 녀석들: 더 무비’는 사상 초유의 호송차량 탈주 사건이 발생하고, 사라진 최악의 범죄자들을 잡기 위해 다시 한번 뭉친 나쁜 녀석들의 거침없는 활약을 그린 범죄 오락 액션으로, 개봉 첫날 24만4,211명의 관객들을 동원했다. (사진=CJ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스엔

파일 [ 3 ]

[필수입력]  닉네임

[필수입력]  인증코드  왼쪽 박스안에 표시된 수자를 정확히 입력하세요

Total : 463
  • 여름 시즌 이어 추석 대목에도 관객 외면…"식상한 소재" 올해 한국 영화 상위 50편 중 14편만 손익분기점 넘어 영화 나쁜 녀석들:더 무비'[CJ엔터테인먼트 제공] (서울=연합뉴스) 조재영 이도연 기자 = "볼 만한 한국 영화가 없다." 요즘 극장가에서 자주 들려오는 말이다. 개봉 편수가 적다는 것이 아니라 관람...
  • 2019-09-17
  • 총 250억원이 투입됐고 제작 기간만 1년이 걸렸다. 모로코, 포르투갈 등에서 로케이션 촬영해 영화 못지 않은 첩보액션 멜로물이 탄생했다. 탤런트 이승기·그룹 ‘미쓰에이’ 출신 배수지 주연의 SBS TV 금토극 ‘배가본드’다. 540억원을 들인 tvN 주말극 ‘아스달 연대기’가 쓴맛...
  • 2019-09-17
  • 1980, 90년대 화려한 액션으로 볼거리를 선사했던 영웅들이 다시 스크린으로 돌아온다. 시각특수효과(VFX)의 ‘디에이징(de-aging)’ 기술로 얼굴의 주름까지 사라지게 할 수 있는 시대, 수십 년 만에 돌아오는 그때 그 히어로들은 어떤 모습일까. ○ “우리가 돌아왔다(We are back)” 다음 달 30일 ...
  • 2019-09-17
  • 여름 성수기의 '1000만 영화'도, '중박 영화'도 증발했다. 오는 10월이면 1919년 10월 단성사에서 우리 영화 '의리적 구토'가 처음 상영된 지 꼭 100년이 된다고 하지만, 한국 영화 100주년을 맞는 올해 상반기 국내 영화 성적은 여러모로 기대에 못 미친다. CJ엔터테인먼트의 '극한직업'...
  • 2019-09-17
  • 어둡고 무서운 ‘핏빛 엔딩’이었다. 폐허 위에 왕으로 선 ‘아스달 연대기’ 장동건의 비애와 그런 장동건을 기쁜 눈으로 바라보는 송중기의 미소가 교차했다.  지난 14일 오후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아스달 연대기’(극본 김영현 박상연 연출 김원석) Part3 ‘아스, 그 모든...
  • 2019-09-16
  • 11일 개봉 '나쁜 녀석들:더 무비' 주연 OCN 동명 수사물 5년 만에 영화화 범죄자들과 나쁜 놈 잡는 형사 반장 "'그알' 미제 사건 답답함 대신 풀었죠" 5년 전 동명 OCN 드라마에 이어 영화판 '나쁜 녀석들: 더 무비' 주연으로 돌아온 배우 김상중을 4일 서울 삼청동 카페에서 만났다...
  • 2019-09-15
  • 추석 대목을 노린 한국영화 대작 3편 중 ‘타짜: 원 아이드 잭’이 가장 먼저 웃었다. 12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타짜: 원 아이드 잭’은 개봉일 전국 1345개 관에서 5767회 상영해 33만2107명을 모으며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누적관객 34만8719명. 누적관객 568만명, 401만명...
  • 2019-09-13
  • '나쁜 녀석들: 더 무비'에 김아중이 없었으면 어땠을까. 지난 9월11일 개봉해 절찬 상영 중인 영화 ‘나쁜 녀석들: 더 무비’ 손용호 감독은 최근 뉴스엔과 인터뷰에서 배우 김아중과 호흡을 맞춘 소감을 밝혔다. '나쁜 녀석들: 더 무비'에 새로운 캐릭터로 합류한 김아중은 자칭 애널리스트, 타...
  • 2019-09-13
  • ‘타짜’ 시리즈의 세 번째 작품 ‘타짜:원아이드잭’이 예매율 1위에 오르며 흥행 열풍을 예고했다.  10일 영진위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타짜:원아이드잭’은 이날 오전 10시 20분 현재 30.7%의 예매율로 1위에 올랐다. 사전 예매자수는 9만 2,000명을 넘어섰다. ‘나쁜 녀석들...
  • 2019-09-11
‹처음  이전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다음  맨뒤›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쉼터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문의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