康外山的蒙古现地活鲜鲜的报道
http://www.zoglo.net/blog/alex1210 블로그홈 | 로그인

※ 댓글

  • 등록된 코멘트가 없습니다
<< 5월 2022 >>
1234567
891011121314
15161718192021
22232425262728
293031    

방문자

조글로카테고리 : 블로그 -> 이야기/뉴스 -> 내가 쓴 뉴스

나의카테고리 : MFA몽골외신기사

몽골에서 전하는 러시아 외교부 대변인의 한반도 브리핑 (2017. 03. 23)
2017년 03월 27일 02시 17분  조회:3641  추천:0  작성자: 몽골 특파원
HOME > 알렉스 강의 몽골 뉴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몽골에서 전하는 러시아 외교부 대변인의 한반도 브리핑 (2017. 03. 23)
 
마리아 자하로바 러시아 외교부 대변인, 외교적 대화를 통한 포괄적인 현안 해결 없이는 동북 아시아 평화와 안정 불가능하다
 
알렉스 강 몽골 특파원 기사입력  2017/03/27 [02:07]
 
 
【UB(Mongolia)=Break News GW】
지난 3월 23일 목요일, 마리아 자하로바 러시아 외교부 대변인(Foreign Ministry Spokesperson Maria Zakharova)이 정례 브리핑에 나선 가운데, 한반도 정세에 관해 언급했다. 아울러, 내외신 기자단과의 질의-응답 시간에는 지난, 3월 17일 금요일 대한민국 판문점을 방문한 렉스 틸러슨(Rex Tillerson) 미국 국무부 장관의 발언에 대한 질문이 언급됐다. 기회가 된 김에 한반도 정세 관련 러시아 외교부의 대변인 논평과 내외신 기자단의 질의-응답 내용 전문을 한국어 번역을 덧붙여 전재한다.

한반도 정세(2017. 03. 23. 목요일, 모스크바)

마리아 자하로바 러시아 외교부 대변인 브리핑
Translated in Korean language by Alex E. KANG

우리는, 북한의 미사일 실험과, 미국 중심의 군사 및 정치 동맹국들이 주도하는 한 부분으로서, 동북 아시아에서 벌어지고 있는 대북 공격 작전 실습 목적의 대규모 군사 기동 훈련으로 인해, 우리 측으로 보면 매우 유감스럽게도, 긴장이 높아지고 있는 한반도의 사태 발전을 면밀히 주시하고 있습니다. 사드 시스템의 한국 배치를 포함한, 동북 아시아에서 지속되고 있는 미국의 군사력 증강은 지역의 심각한 불안정화 요인입니다. 군사 행동 완화가 점점 시급한 해결 과제가 되어 가고 있습니다.


▲2017년 3월 23일 목요일, 마리아 자하로바 러시아 외교부 대변인(Foreign Ministry Spokesperson Maria Zakharova)이 한반도 정세 관련 브리핑에 나섰다. (Photo=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of the Russian Federation).     © 알렉스 강 몽골 특파원

우리는, 일방적인 군사적 이득을 취하기 위해, 또는 새로운 형태의 신무기를 지역 내로 “밀어붙이기” 위해, 현 상황을 이용하는 것을 받아 들일 수 없는 사안으로 간주합니다. 우리는, 모든 관련 당사국들 간의 이해 관계를 고려한 오직 정치적, 외교적 대화를 통한 포괄적인 현안의 해결 없이는, 동북 아시아에서의 평화와 안정을 향한 진전은 불가능하다고 확신하는 바입니다. 우리는, 일반적인 군사적, 정치적 축소 상황이나 지역에서의 대결 구도가 제거된 상황 하에서는, 현재의 교착 상태를 탈피해 새로운 건설적 전략을 위한 공동 모색의 대안(代案)을 찾을 수 없다고 보고 있습니다.

너무 난해하게 들리시나요? 저는 그렇게 생각하지 않습니다. 비록, 외교적 수사로 “포장돼” 있긴 합니다만, 이 방식은, 우리가 협상 대상국들에게 반복적으로 설명해 왔고 서로 소통해 왔던 본 사안에 대한, 우리의 시종일관적인 입장을 반영한 방식입니다. 이 목적을 위해, 러시아는, 모든 관련 당사국들과, 가능한 한 긴밀하게 협력할 용의가 있습니다.

Russian language
К ситуации на Корейском полуострове(Москва, 23 марта 2017 года)

Брифинг официального представителя МИД России М.В.Захаровой
Внимательно отслеживаем развитие обстановки на Корейском полуострове, которая в последнее время все более обостряется, к большому нашему сожалению, вследствие ракетных испытаний КНДР и масштабных военных учений по отработке наступательных операций против Северной Кореи в рамках американоцентричных военно-политических альянсов в Северо-Восточной Азии. Серьезным дестабилизирующим фактором является дальнейшее наращивание присутствия США в регионе, включая развертывание на Юге Кореи комплексов ПРО THAAD.

В данной связи все более актуальной становится задача снижения уровня военной активности в регионе. Считаем недопустимым использовать складывающуюся ситуацию для достижения односторонних военных преимуществ, массированного «закачивания» в регион новых видов вооружений. Убеждены, что движение к миру и стабильности в Северо-Восточной Азии невозможно без комплексного урегулирования существующих проблем единственно возможными политико-дипломатическими средствами с учетом озабоченностей всех вовлеченных сторон. Не видим альтернативы коллективному поиску новой, конструктивной стратегии выхода из нынешнего тупика в русле общей военно-политической разрядки и демонтажа конфронтационной архитектуры в регионе.

Сложная формулировка? Я думаю, что нет, потому что она, хотя и «упакована» в дипломатический язык и фразы, но отражает нашу последовательную позицию по этому вопросу, который мы неоднократно разъясняли и доводили до наших партнеров. В этих целях российская сторона готова к самому тесному взаимодействию со всеми заинтересованными государствами.

English language
Situation on the Korean Peninsula(Moscow, March 23, 2017)

Briefing by Foreign Ministry Spokesperson Maria Zakharova
We are watching closely the developments on the Korean Peninsula, where tensions are rising, much to our chagrin, following the North Korean missile tests and large-scale military drills to practise offensive operations against North Korea that were held as part of US-centred military and political alliances in Northeast Asia. The continued US military build-up in the region, including the deployment of the THAAD system in South Korea, is a serious destabilising factor.

Decreasing military activities is becoming a more pressing task. We consider it unacceptable to take advantage of the current situation in order to gain a unilateral military advantage or to massively “push” new types of weapons into the region. We see no alternative to a joint search for a new and constructive strategy out of the current deadlock in the context of general military and political deescalation and dismantling of the architecture of confrontation in the region.

Does it sound too complicated? I don’t think so, because even though “wrapped” in a diplomatic parlance, this formula reflects our consistent stance on the issue that we have repeatedly explained and communicated to our partners. To this end, Russia is ready to work as closely as possible with all interested parties.

이어, 내외신 기자단과 러시아 외교부 장관 사이의 질의-응답 시간에 이어진, 한반도 관련 질문과, 마리아 자하로바 러시아 외교부 대변인의 답변 내용도 아울러 한국어 번역을 덧붙여 싣는다.

외신 기자 질문에 대한 마리아 자하로바 러시아 외교부 대변인 답변
Translated in Korean language by Alex E. KANG
질문(외신기자) :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부 장관이 최근 일본, 한국 순방에 나서, 북한 미사일 실험 발사에 대해 언급을 했습니다. 틸러슨 장관은, 북한의 공격적인 핵 미사일 실험 정책으로 인해 향후 북미 대화는 없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아울러, 틸러슨 장관은 미국의 동맹국, 일본과 한국에 대한 위협이 초래될 경우엔, 자신으로서는, 미국의 군사 개입을 배제할 수 없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것에 대해 논평 한 말씀 부탁 드립니다.

답변(마리아 자하로바) : 앞서, 제가 이미 지역 상황에 대해 논평 말씀을 드렸고, 지역 상황의 향후 사태 발전의 방법에 대한 우리의 뚜렷한 시각도 알려 드렸습니다. 우리는 북한의 행동에 대한 우리의 평가와, 지역 안보 및 안정 측면을 포괄하는, 지역 상황이 발전돼 나가야 하는 바람직한 방법론도 이미 알려 드렸습니다. 우리는, 우리가 믿고 있는, 가장 효과적인 방식으로서 우선시해야 마땅할 협상 형태에 대해서도 이미 말씀 드린 바 있습니다. 우리는 우리의 평가를 제시해 드렸고, 우리의 관점에서 보는, 적절한 결과 도출을 위한 바람직한 대처 방법에 대해서도 이미 제시해 드린 바 있습니다.

Russian language
Вопрос : Госсекретарь США Р. Тиллерсон уже посетил Японию и Южную Корею, где он высказался насчет испытаний ракет Северной Кореей. Он заявил, что переговоры не будут вестись из-за такой агрессивной политики КНДР в области ядерных ракетных испытаний. Также он сказал, что не исключает военное вмешательство США в случае угрозы союзникам- Японии и Южной Корее. Как Вы можете прокомментировать его слова?

Ответ : Я уже прокомментировала ситуацию в регионе и однозначно сказала о нашем видении того, как должна развиваться ситуация. Мы дали оценку соответствующим действиям Северной Кореи, а также тому, как должна нормализоваться ситуация в регионе, в том числе в сфере безопасности и стабильности. Также сказали о том формате переговорного процесса, который мы полагаем приоритетным в связи с его эффективностью. Мы дали все наши оценки и озвучили те рецепты, которые с нашей точки зрения должны привести к соответствующему результату.

English language
Question : US Secretary of State Rex Tillerson has already visited Japan and South Korea, where he commented on North Korea’s missile tests. He said there will be no talks because of North Korea’s aggressive nuclear missile test policy. He also said he could not rule out US military intervention in the event of a threat to its allies, Japan and South Korea. Could you comment on this?

Answer(Maria Zakharova) : I’ve already commented on the situation in the region and offered our clear-cut vision of how the situation should develop. We have given our assessment of North Korea’s actions and the way the situation in the region should evolve, including in terms of security and stability. We have also described the negotiating format that we believe should receive priority as the most effective format. We have offered our assessment and recipes that, from our perspective, should lead to the appropriate result.

돌이켜 보면, 한-러 수교 이후, 지난 1994년부터 러시아를 방문할 때마다 본 기자는 러시아 방문을 러시아 시인 푸시킨이 노래했던 '기적의 순간'처럼 경이로 받아들이곤 했다.


▲지난 2016년 1월 러시아 방문에 나선 강외산 몽골인문대학교(UHM) 교수(본지 몽골 특파원 겸 KBS 몽골 주재 해외 통신원)가 러시아 모스크바 국립 대학교를 배경으로 굳건히 섰다. (2016. 01, Photo=News Weekly Florida).    ©알렉스 강 몽골 특파원

왜냐. 한-러 관계의 정상화는 우리 한민족에게 그토록 큰 고통과 비극을 가져다 준 냉전 체제의 종막을 뜻하는 것은 물론, 전쟁과 분단의 땅 한반도에 평화와 통일의 시대를 재촉할 것이라고 확신했기 때문이었다.

▲지난 2014년 9월 3일 블라디미르 푸틴(Vladimir Putin=Влади́мир Пу́тин) 러시아 대통령이 몽골을 실무 차 방문했다. (Photo=몽골 대통령실).    ©알렉스 강 몽골 특파원

하지만, 현재 대한민국 재외국민으로서, 러시아와 중국 사이에 위치한 몽골 현지에 체류 중인 본 기자의 눈으로 보는 한반도 상황은, 대한민국-북한-몽골-러시아-중국 간의 관계가 다소 폭넓게 보이기 때문에, 국내에서 보는 한반도 상황보다 훨씬 더 복잡해 보인다.

▲지난 2014년 9월 3일 이뤄진 블라디미르 푸틴(Vladimir Putin=Влади́мир Пу́тин) 러시아 대통령의 몽골 실무 방문 현장 취재에 나선 강외산 몽골인문대학교(UHM) 교수(본지 몽골 특파원 겸 KBS 몽골 주재 해외 통신원)가 러시아 여성 기자와  수흐바타르 광장에 굳건히 섰다.    ©알렉스 강 몽골 특파원

솔직히 이럴 때에는, 몽골의 대외정책이 그저 신비롭기만 하다. 러시아와 중국 사이에 위치하고 있는 내륙 국가 몽골은 지금 영세 중립국으로의 변화를 모색하고 있다. 요컨대, 좌익-우익에 치우치지 않고, 러시아-중국에 끼인 내륙 국가라는 지정학적 한계를 넘어, 이념 갈등과 냉전이 없는, 스위스와 같은 영세중립국으로 남겠다는 의미이다.

이 지상에서 유일한 분단 국가로 남아 있는 한반도 삼천리 금수강산을 떠올리자니 가슴이 먹먹해진다. 게다가, 현재 국가 통수권자 자리가 비어 있는 상황임에야!.

결국, 한-미-일 대(對) 북-중-러 구도의 신냉전은 도래하고야 말 것인가? 3월 26일 일요일로 한-몽 수교 27돌을 넘긴 지금, 한반도 상황은, 그야말로, 춘래불사춘 (春來不似春)이다! 도도한 역사의 흐름은 향후 한반도의 물줄기를 도대체 어느 방향으로 돌려 놓을 것인가?


▲Reported by Alex E. KANG, who is a Korean Correspondent to Mongolia certified by the MFA(Ministry of Foreign Affairs of Mongolia, led by Minister Ts. Munkh-Orgil).     © Alex E. KANG
 

알렉스 강 몽골 특파원 alex1210@epost.go.kr
Copyright ⓒBreak News G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Citius, Altius, Fortius (Faster, Higher, Stronger)
<편집자주> 국제 회의 동시 통역사인 알렉스 강 기자는 한-몽골 수교 초창기에 몽골에 입국했으며, 현재 몽골인문대학교(UHM) 한국학과 교수로서 몽골 현지 대학 강단에서 한-몽골 관계 증진의 주역이 될 몽골 꿈나무들을 길러내는 한편, KBS 라디오 몽골 주재 해외 통신원으로서 각종 프로그램을 통해 지구촌에 몽골 현지 소식을 전하고 있기도 합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03/27 [02:07] 최종편집: ⓒ 2018breaknews.com



유감스럽게도, 지구촌 국가 중 중국에서는 유튜브가 작동되지 않습니다.
이에, 중국 주재 재외동포들을 위해 중국 Youku 동영상으로도 올립니다.

아래 동영상 시작 단추를 누르시면,
30초 뒤에 동영상 내용을 시청할 수 있습니다.

파일 [ 1 ]

[필수입력]  닉네임

[필수입력]  인증코드  왼쪽 박스안에 표시된 수자를 정확히 입력하세요.

Total : 419
번호 제목 날자 추천 조회
339 몽골-러시아, 9월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정상 회담 합의 2017-08-30 0 3356
338 몽골 후브스굴 아이마그에 2017년 첫눈 내려(2017. 08. 21) 2017-08-23 0 3288
337 [몽골 특파원] 몽골 언론, 한-미 군사 합동 훈련 EFG 2017 개시 보도 2017-08-22 0 2564
336 [몽골 특파원] 광복 72돌 여름, 일본 나가사키-후쿠오카 방문기 2017-08-17 0 3514
335 몽골 언론, 북한의 이번 주 미사일 재발사 가능성 보도 2017-07-26 0 2933
334 몽골, ‘제48회 2017 국제물리올림피아드’ 은메달2-동메달3 획득 2017-07-24 0 2938
333 몽골 언론, 한국 국방부의 남북 군사 회담 개최 재차 제안 보도 2017-07-23 0 2843
332 [몽골 특파원] 2017년 몽골 나담 페스티벌(Naadam Festival) 개막 2017-07-11 0 3096
331 [몽골 특파원] 할트마긴 바트톨가 제5대 몽골 대통령 취임식 2017-07-10 0 3407
330 몽골 신임 대통령에 민주당 할트마긴 바트톨가 후보 당선됐다 2017-07-08 0 3524
329 2017년 몽골 대통령 선거, 엥흐볼드 vs 바트톨가 2차 결선 대결로 2017-06-27 0 3297
328 2017년 몽골 제7대 대통령 선거, 6월 26일 월요일 아침 7시부터 개시돼 2017-06-26 0 3357
327 2017년 제7대 몽골 대통령 선거(2017. 06. 26) 카운트다운 2017-06-16 0 3204
326 [2017년 6월] 몽골 UB에서 러시아 울란우데-이르쿠츠크-바이칼 호수까지 2017-06-07 0 3499
325 본지 몽골 특파원, 신록의 러시아 울란우데 전격 입성 2017-06-03 0 3909
324 이연상 몽골한인회 고문, 오는 9월 개봉 예정 몽골 영화에 출연 중 2017-05-17 0 3462
323 당 티 응옥 틴 베트남 국가 부주석, 몽골 울란바토르에 서다 2017-05-08 0 3212
322 몽골 대학 캠퍼스, 2016-2017 학년도 제2학기 종강 분위기로 2017-05-06 0 2867
321 [기고문] 우르진룬데브 몽골외교협회장의 "몽골을 사랑한 한국 의형제" 2017-05-03 0 3224
320 몽골국가전문감독청, 2017 가스 안전 전문 교육 실시 2017-04-29 0 3429
319 몽골 울란바토르에서 2017년 제20회 몽골 대학생 한국어 말하기 대회 열려 2017-04-09 0 3298
318 엠. 엥흐볼드 몽골 국회의장, 정세균 대한민국 국회의장 면담 2017-04-05 0 3455
317 몽골 현지 언론, 박근혜 전 대통령 구속 소식 일제히 보도 2017-03-31 0 3408
316 몽골 현지 언론, 검찰의 박근혜 전 대통령 구속 영장 신청 소식 일제히 보도 2017-03-28 0 3833
315 몽골에서 전하는 러시아 외교부 대변인의 한반도 브리핑 (2017. 03. 23) 2017-03-27 0 3641
314 몽골, 우주 비행 제36돌 기념일 맞아(2017. 03. 22) 2017-03-24 0 3556
313 몽골 현지 언론, 몽골 국민들의 무비자 방문 관련 한국 법규 개정 보도 2017-03-18 0 3295
312 몽골 현지의 몽골 군대 창설 96돌 2017년 몽골 군인의 날 풍경 2017-03-18 0 3638
311 몽골 현지 언론, 박근혜 전 대통령 청와대 퇴거 소식 일제히 보도 2017-03-13 0 3285
310 몽골 현지 언론, 박근혜 대통령 탄핵 인용 소식 일제히 보도 2017-03-10 0 3476
309 몽골 현지의 제109회 2017년 국제 여성의 날 풍경 2017-03-08 0 3513
308 몽골, 유엔 FAO의 지속가능한 가축에 관한 국제 협정 가입 2017-03-05 0 3464
307 몽골, 2017년 차간사르(Tsagaan Sar) 연휴 끝내고 정상 업무 재개 2017-03-02 0 3315
306 베. 아노하탄 (B. Anuukhatan) 양 외할머니댁의 2017년 몽골 설날 차간사르 2017-02-28 0 3427
305 몽골, 2017 몽골 설날 차간사르(Tsagaan Sar) 연휴 속으로 2017-02-27 0 3260
304 몽골 대통령, 각국 외교단 초청해 2017 몽골 설날 차간사르 인사말 전달 2017-02-24 0 3484
303 제20회 2017년 몽골 대학생 한국어 말하기 대회, 오는 4월 7일 개최된다 2017-02-21 0 3216
302 체. 뭉흐오르길 몽골 외교부 장관, 중국 공식 방문 카운트다운 2017-02-19 0 3596
301 몽골 외교부(MFA), 2017년 몽골 외신 기자증 발급 배부 개시 2017-02-17 0 3576
300 몽골인문대학교(UHM), 2016-2017학년도 제2학기 KF 화상 강의 진행 2017-02-02 0 3978
‹처음  이전 1 2 3 4 5 6 7 8 다음  맨뒤›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쉼터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문의
[조글로]조선족네트워크교류협회(潮歌网) • 연변두만강국제정보항(延边图们江地区国际信息港) •아리랑주간(阿里郎周刊)
地址:吉林省延吉市光明街89号A座9001室 电子邮件: postmaster@zoglo.net 电话号码: 0433) 251-7898 251-8178
吉林省互联网出版备案登记证 [吉新出网备字61号] | 增值电信业务经营许可证 [吉B-2-4-20080054] [吉ICP备20003111号]
Copyright C 2005-2016 All Rights Reserved.